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머니투데이

'호킹지수' 100%에 도전…호킹의 마지막 강연 친절한 해설서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호킹지수' 100%에 도전…호킹의 마지막 강연 친절한 해설서

머니투데이
  • 배영윤 기자
  • 2018.04.07 07:25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따끈따끈 새책] '스티븐 호킹의 블랙홀'…호킹 박사의 마지막 블랙홀 강연 핵심만 담았다

image
평생 우주를 연구하다 우주로 돌아가 별이 된 천재 물리학자. 지난달 세상을 떠난 스티븐 호킹 박사는 55년간 병마에 시달리면서도 다양한 방송에 출연하고 책을 내며 과학 대중화에 누구보다 힘썼다.

그럼에도 일반 대중에게 과학은 어려운 영역이다. 책을 산 독자가 실제로 책을 읽었는가 따져보는 수치를 의미하는 '호킹지수'란 말이 생겼을 정도다. 관심이 생겨 책을 구입했어도 정작 몇장 읽지 못하고 도중에 포기한 책일 수록 호킹지수는 낮아진다. 전세계에서 1000만부 이상 팔린 스티븐 호킹의 책 '시간의 역사'의 호킹지수는 고작 6.6%다.

이 책은 '호킹지수 100%'에 달한다 해도 과하지 않다. 일단 얇아서 부담없다. 원서는 70쪽 분량이다. 지난 2016년 1월과 2월에 두 차례 진행된 스티븐 호킹 강연의 핵심 내용을 간략히 정리했다. 강연 하나당 고작 15분 정도였는데, BBC 뉴스 과학편집자 데이비드 슈크먼이 '친절하게' 주석을 달고 머리말을 썼다. 국내 출간되면서 번역을 맡은 이종필 교수가 이마저도 어려울까 '더 친절하게' 블랙홀에 관한 해설을 상세히 덧붙였다.

◇스티븐 호킹의 블랙홀=스티븐 호킹 지음. 이종필 옮김. 동아시아 펴냄. 156쪽/9500원.



칼럼목록

종료된칼럼

오늘의 꿀팁

  • 띠운세
  • 별자리운세
  • 날씨
  • 내일 뭐입지

많이 본 뉴스

메디슈머 배너_비만당뇨클리닉 (1/25~)
남기자의체헐리즘 (1/15~)
블록체인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