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머니투데이 트위터
통합검색

오늘의 증시

오늘의 증시
코스피 코스닥 원/달러
2475.64 879.39 1080.90
보합 26.83 보합 9.46 ▲0.3
+1.10% +1.09% +0.03%
블록체인 가상화폐

서울시, 협동조합․블록체인 활용… 공유정책 민간 확산 모색

머니투데이 김경환 기자 |입력 : 2018.04.15 11:15
폰트크기
기사공유
서울시, 협동조합․블록체인 활용… 공유정책 민간 확산 모색


지난 2012년 공유도시 서울 선언 이후 공공자전거 따릉이, 나눔카, 공공시설 시민 개방 등 공유정책을 선도·주도해온 서울시가 이 흐름을 민간으로도 확산할 수 있도록 새로운 정책 방향을 모색한다.

서울시는 그동안 60만 명 시민의 생활 속 이동 수단으로 자리매김한 공공자전거 ‘따릉이’, 약 200만 명의 회원이 이용하는 ‘나눔카’, 구청 및 주민센터 회의실, 체육시설 등 공공시설 1233개소 시민 개방 등 다양한 공유정책을 펼쳐왔다.

서울시는 특히 기존 수익독점 모델의 한계를 극복하고 공동체를 회복하기 위한 ‘협동조합’ 공유모델을 탐색한다. 중간 거래 수수료를 낮추고 신뢰 기반의 개인 간 거래(P2P)를 활성화하기 위해 블록체인 기술의 적용 가능성을 살펴볼 계획이다.

서울시는 '공유도시 서울의 내일을 위한 새로운 정책방향 모색'을 주제로 17일 오후 2시 서울시청 3층 대회의실에서 전문가, 시민 1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포럼을 개최한다. 지난 5년 간 서울시의 공유정책 성과를 공유하고 향후 5년을 준비한다는 계획이다.

전효관 서울혁신기획관은 “지난 2012년 서울시에서 선포한 ‘공유도시’는 서울이라는 거대 도시를 공유의 공간으로 만들어 나가겠다고 하는 선언이었다”며 “지금까지 서울시는 공유도시를 위해 따릉이, 나눔카 등 여러 공유사업을 진행해 왔지만 앞으로는 공유경제의 수익독점 문제 해결, 시민과 시민 간 공유 활성화 등 새로운 관점에서 공유정책이 추진돼야 한다. 이번 포럼을 계기로 ‘2기 공유도시’를 위한 대안과 가능성을 찾아나가겠다”고 말했다.

김경환
김경환 kennyb@mt.co.kr

머니투데이 김경환 기자입니다. 제대로 된 기사 쓰려고 노력하는 중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오늘의 주요뉴스




베스트클릭

실시간 급상승

10.0초

5분간 수집된 조회수 기준

오늘의 운세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