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머니투데이 트위터
통합검색

오늘의 증시

오늘의 증시
코스피 코스닥 원/달러
2068.05 671.56 1133.90
▼3.18 ▲0.71 ▲0.6
-0.15% +0.11% +0.05%
양악수술배너 (11/12)조 변호사의 가정상담소 (10/18)
블록체인 가상화폐

나경원 "판문점 선언 매우 실망…실질적 진전 없었다"

"어처구니 없다"고 했다가 비판 일자 해당 문구 삭제

머니투데이 김도윤 기자 |입력 : 2018.04.28 09:03|조회 : 12755
폰트크기
기사공유
나경원 자유한국당 의원.
나경원 자유한국당 의원.

나경원 자유한국당 의원은 28일 SNS(소셜네트워크서비스)를 통해 "남북정상회담은 국민에게 감동을 주는 부분이 있었다"며 "그러나 그 내용은 전혀 실질적인 진전이 없었다"고 밝혔다.

나 의원은 "북한의 핵폐기에 대한 구체적 로드맵 없이 대북투자와 남북경협을 포함한 10.4선언을 이행하겠다고 했기 때문"이라며 "그것은 결국 대북제재의 급격한 와해를 초래할 수 있다"고 주장했다. 이어 "북한에게 시간만 주는 형국"이라고 덧붙였다.

나 의원은 "이제까지 남북정상회담이나 북미정상회담 준비과정은 한미 간 밀접한 공조하에 이뤄지는 것 같아 조금은 희망을 가졌는데, 오늘의 판문점 선언 그 자체는 매우 실망스러웠다"고 비판했다.

나 의원은 "'핵없는 한반도'는 북한의 핵폐기와 달리 미국의 핵우산제거, 미군철수 등 이슈와 맞물릴 수 있기 때문"이라며 "오로지 북미정상회담에서 핵폐기의 구체적 로드맵이 진전되는지를 지켜보겠다"고 적었다.

나 의원은 "만약 북한의 핵동결 선언 수준으로 '핵없는 한반도' 이행을 대충 넘긴다면 대한민국만이 핵위협에 노출되는 꼴이 될 것"이라며 "이제 알맹이를 채워야 할 때"라고 말했다.

나 의원은 당초 판문점 선언 공동 발표에 대해 "어처구니 없다"고 표현했다 비판이 일자 해당 문구를 삭제했다.

/사진제공=나경원 의원 페이스북 캡처
/사진제공=나경원 의원 페이스북 캡처

김도윤
김도윤 justice@mt.co.kr

안녕하세요. 증권부 김도윤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오늘의 주요뉴스

6개의 소셜댓글이 있습니다.

댓글쓰기
트위터 로그인dpdud7  | 2018.04.28 20:51

이아줌마 대가리속에는 무엇이 들어 있을까? 도대체 한심하기 짝이 없는 이런사람을 어찌 국회의원으로 뽑아주는지?

소셜댓글 전체보기



베스트클릭

실시간 급상승

10.0초

5분간 수집된 조회수 기준

오늘의 운세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