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머니투데이

트럼프 "북미회담, 판문점 개최는 엄청난 축하행사"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트럼프 "북미회담, 판문점 개최는 엄청난 축하행사"

머니투데이
  • 뉴욕(미국)=송정렬 특파원
  • 2018.05.01 05:22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트럼프, 나이지리아 대통령 공동간담회서 "문대통령 통화 후 판문점 아이디어 이야기"…"김정은 지금까지 열려있고 솔직" 평가"

image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30일(현지시간) 북미정상회담의 판문점 개최는 그 자체로 "엄청난 축하행사"가 될 것이라며 5월중 예상되는 북미정상회담의 개최장소로 판문점을 유력하게 검토하고 있음을 재차 강조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백악관에서 열린 무함마두 부하리 나이지리아 대통령과의 정상회담 이후 공동기자회견에서 북미정상회담 개최장소와 관련, "우리는 싱가포르를 포함해 다양한 나라를 보고 있고, 우리는 또한 DMZ(비무장지대) 평화의집/자유의집의 가능성도 이야기하고 있다"고 밝혔다.

트럼프 대통령은 "(판문점 개최는) 내가 매우 흥미롭다고 생각했던 일이다. 어떤 사람은 그 모습을 좋아하지 않고 어떤 사람은 매우 좋아한다"며 "상황이 잘 풀린다면 제 3국이 아닌 그 장소(판문점)에서 (정상회담을) 갖는 것은 엄청난 축하행사가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어 "나는 오늘 아이디어로 (판문점을) 이야기했다"며 "문재인 대통령과 이야기를 했고, 문 대통령을 통해 북한과도 접촉했다"고 덧붙였다. 이날 오전 판문점 관련 자신의 트윗이 문 대통령과의 통화와 밀접한 관계가 있음을 밝혔다.

앞서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오전 트위터를 통해 "많은 나라들이 (북미정상)회담을 위해 고려되고 있지만, 남북한의 국경에 있는 평화의집/자유의집이 다른 제3국보다는 대표적이고, 중요하고, 영속적인 장소가 아니겠느냐? 그냥 물어보는 것이다!"라는 트윗을 올렸다.

트럼프 대통령은 또한 "좋은 뉴스는 모든 사람들이 우리를 원한다는 것이다. 이는 큰 이벤트가 될 기회"라며 "얼마 전에 존 볼턴 백악관 국가안보보좌관에게 미국이 한반도와 관련해 핵무기를 제거하고, 매우 많은 좋은 일과 세계를 위한 평화와 안전을 만들 수 있는 상황에 이보다 더 가깝게 근접한 적 없다고 말했다"고 강조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내가 종종 이야기한다. 누가 알겠나, 아마도 많은 일들이 변할 것이다"이라며 "김정은은 지금까지 매우 많이 열려있고, 솔직했다. 그는 핵실험장 폐쇄. 연구 금지, 탄도미사일 발사금지, 핵실험 금지를 말하고 있고, 그는 다른 사람들이 보았던 것보다 더 오랜기간 이를 지키고 있다"고 설명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북미정상회담 개최를 확신하냐는 질문에 "정상회담이 열릴 것으로 생각한다. 그들(북한)이 매우 많이 원하다"며 "개인적으로 정상회담이 성공할 것으로 생각한다" 강조했다.

이어 "만일 정상회담이 성공하지 못한다면, 정상회담이 핵무기를 제거하는데 성공하지 못한다면, 나는 정중하게 떠날 것이다. 매우 간단하다"고 덧붙였다.



오늘의 꿀팁

  • 띠운세
  • 별자리운세
  • 날씨
  • 내일 뭐입지

많이 본 뉴스

메디슈머 배너_슬기로운치과생활 (2/1~)
SFIS 2019 (2/18~)
블록체인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