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머니투데이 트위터
통합검색

오늘의 증시

오늘의 증시
코스피 코스닥 원/달러
2069.95 692.39 1129.20
▼6.6 ▼3.33 ▼2.4
-0.32% -0.48% -0.21%
메디슈머 배너 (7/6~)조 변호사의 가정상담소 (10/18)
블록체인 가상화폐

[시승기]'경제성' 더해 재도약 노리는 2019년형 SM6

2680만원대 SE트림, 열선시트에 매직트렁크 등 기능 추가…주행감 안정적이고 편안

머니투데이 장시복 기자 |입력 : 2018.05.12 05:31|조회 : 15185
폰트크기
기사공유
르노삼성 SM6 주행 사진/사진제공=르노삼성
르노삼성 SM6 주행 사진/사진제공=르노삼성
프리미엄 중형세단 'SM6'는 르노삼성의 확고한 간판 모델이다. 어느새 출시 2년이 흐른 지금, 판매에 탄력을 줄 필요가 생겼다. 그래서 2019년형을 다소 일찍 선보였다.

SM6는 그간 대부분 고급 트림에 수요가 몰렸었다. 이제 2000만원 중반대(2680만원)의 SE 트림을 통해 2019년형부터 하위 트림 볼륨까지 차지하겠다는 전략이다.

SE는 다른 상위 트림보다는 딱 봐도 '실용적'으로 보인다. SM6 특유의 'S-링크'(센터페시아 모니터)와 LCD 계기판을 비롯해 멀티센스(주행모드 변환) 등 기능을 제외한 담백한 차량이다.

최근 서울에서 경기 남양주까지 SE 트림(2.0 GDe 가솔린) 왕복으로 달려봤다. 주행감은 균형 있고 부드러웠다.

치고 나가는 가속력을 선호하는 이들보다, 도심 등 중저속 실용 영역에서 안정적이고 편안한 주행을 추구하는 이들에게 적합해 보인다.

최고출력은 150마력, 최대토크는 20.6kg.m다. 공인 복합연비는 12.3km/ℓ로 실주행과 거의 비슷했다. 17인치 타이어라 디자인은 다소 단조로워도 말랑말랑한 승차감을 더해줬다.
SM6 블랙인조가죽 시트/사진제공=르노삼성
SM6 블랙인조가죽 시트/사진제공=르노삼성

'차음 윈드쉴드 글라스'를 적용해 정숙성도 더해졌다.

2019년형 SM6는 SE트림에 열선 스티어링휠과 뒷좌석 열선 시트에 매직트렁크(트렁크 하단에 발을 넣었다 빼면 트렁크 리드가 열리는 기능)이 추가됐다.

다만 '고전 스타일'의 센터페시아로 후방카메라도 기본 적용이 안돼 있다 보니, 주차에 있어 불편한 점도 있었다.

르노삼성 관계자는 "소비자 선호도가 높은 40만원 상당의 주요 편의사양을 적용하고 가격 인상 폭은 10만원으로 억제해 실질적인 고객 혜택을 극대화했다"고 말했다.

※ 이 기사는 빠르고 깊이있는 분석정보를 전하는 VIP 머니투데이(vip.mt.co.kr)에 2018년 5월 10일 (11:39)에 게재된 기사입니다.


장시복
장시복 sibokism@mt.co.kr

머니투데이 산업1부 자동차물류팀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오늘의 주요뉴스




베스트클릭

실시간 급상승

10.0초

5분간 수집된 조회수 기준

오늘의 운세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