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머니투데이 트위터
통합검색

오늘의 증시

오늘의 증시
코스피 코스닥 원/달러
2082.58 690.81 1125.80
▼17.98 ▼11.32 ▼2.8
-0.86% -1.61% -0.25%
양악수술배너 (11/12)조 변호사의 가정상담소 (10/18)
블록체인 가상화폐
따끈따끈 이번주 새책 관련기사1228

'우리집 일인자' 고양이, 인간의 화폭까지 점령하다

[따끈따끈 새책]'고양이는 예술이다'…동서양 역사속 137개 명화 속 고양이에 대한 미학적·과학적 고찰

따끈따끈 이번주 새책 머니투데이 배영윤 기자 |입력 : 2018.05.19 07:38
폰트크기
기사공유
'우리집 일인자' 고양이, 인간의 화폭까지 점령하다
바야흐로 '집사'들의 시대다. 주인을 따르는 개와 달리 고양이는 주인을 자신의 시중을 드는 '아랫 사람'처럼 여긴다 해서 '고양이집사'라는 말이 생겼다. 인간에게 복종하지 않는 고양이의 묘한 매력에 빠진 사람들이 넘쳐난다. "나만 없어, 고양이"라는 말이 유행할 정도다.

고양이를 그저 매력적인 반려동물 쯤으로 여긴다면 안그래도 인간을 하대하는 고양이에게 혼쭐이 날지도 모른다. 인류의 역사와 문화 만큼이나 고양이의 역사와 문화도 꽤 묵직하다. 영국의 동물학자이자 생태학자인 저자가 화가로도 활동한 이력을 십분 발휘해 고양이의 생태와 미술사를 접목한 '고양이 예술사 에세이'를 펴냈다.

저자는 기원전 5000년 리비아의 싸우는 고양이 암각화에서 시작해 다양한 화폭에 표현돼온 고양이의 모습의 변화에 주목한다. 책에 소개된 137개 동서고금의 고양이 명화를 통해 고양이의 '지위'가 시대에 따라 어떻게 변화했는지 보인다. 신의 상징으로 추앙받기도 했고, 악마의 현신으로 몰려 화형도 당했다. 움직이는 장난감 혹은 집 안의 일인자도 된다.

수많은 고양이 그림이 말해주듯 레오나르도 다빈치부터 앤디 워홀까지 세계적인 화가들이 반한 동물도 고양이다. 책은 고양이의 역사이자, 고양이를 그려온 인간의 예술사다. 고양이 그림을 보며 현대미술의 범주에 대한 고민, 고양이를 인간 사회에 편입시켜 공존하며 살아가기까지의 시간들에 대한 고찰의 시간을 선사한다.

◇고양이는 예술이다=데즈먼드 모리스 지음. 이한음 옮김. 은행나무 펴냄. 288쪽/2만3000원.

배영윤
배영윤 young25@mt.co.kr facebook

머니투데이 문화부 배영윤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오늘의 주요뉴스




종료된칼럼

베스트클릭

실시간 급상승

10.0초

5분간 수집된 조회수 기준

오늘의 운세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