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머니투데이 트위터
통합검색

오늘의 증시

오늘의 증시
코스피 코스닥 원/달러
2471.91 869.16 1080.70
보합 6.34 보합 3.8 ▼4.7
+0.26% -0.44% -0.43%
2018 U클린 청소년 콘서트
블록체인 가상화폐

한진 회장 일가 과일 특산물 등 밀반입 의혹 수사

농림축산검역본부, 밀반입 경로 등 확인위해 관련자 소환 방침…망고·터키산 살구 등 몰래 들여온 혐의

머니투데이 세종=정혁수 기자 |입력 : 2018.05.16 22:29
폰트크기
기사공유
 대한항공 직원들과 시민들이 4일 서울 종로구 세종문화회관 앞 계단에서 열린 '조양호 일가 퇴진과 갑질 근절을 위한 제1차 광화문 촛불집회'에서 구호를 외치고 있다. 이날 집회 참가자들은 조 회장 일가가 경영에서 완전히 손을 뗄 것과 조 회장 일가의 갑질을 당국이 엄중하게 처벌해 줄 것을 촉구했다. 2018.5.4/뉴스1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대한항공 직원들과 시민들이 4일 서울 종로구 세종문화회관 앞 계단에서 열린 '조양호 일가 퇴진과 갑질 근절을 위한 제1차 광화문 촛불집회'에서 구호를 외치고 있다. 이날 집회 참가자들은 조 회장 일가가 경영에서 완전히 손을 뗄 것과 조 회장 일가의 갑질을 당국이 엄중하게 처벌해 줄 것을 촉구했다. 2018.5.4/뉴스1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농림축산검역본부가 한진 회장 일가의 특산물 과일 등 밀반입 의혹 수사에 착수했다.

농림축산검역본부는 한진 회장 일가를 위한 대한항공 특산물 밀반입 의혹이 제기돼 수사팀을 구성했다고 16일 밝혔다. 수사팀 총 8명으로 구성됐으며 의혹이 제기된 망고나 터키산 살구 등 수입 금지품 밀반입 행위에 대해 조사할 계획이다.

한진그룹 조양호 회장과 부인 이명희 일우재단 이사장 등 일가에 대해서는 대한항공 지점장들에게 수입이 금지된 과일 등을 보내도록 강요했다는 의혹이 제기된 상태다.


대한항공 비서실은 이를 위해 기내 탑재물품 보고서에 반드시 사무장 품목으로 신고하고, 내용물이 보이지 않도록 포장에 유의하라는 지침까지 내린 것으로 알려졌다.

농림축산검역본부 관계자는 "특별사법경찰을 통해 밀반입 경로 등 확인을 위해 관련자를 소환할 방침"이라며 "의혹이 제기된 밀반입 과일 등은 이미 사라졌다고 보고 한진 회장 일가의 지시 사항이 담긴 문건추적에 주력할 방침"이라고 말했다.

  • 0%
  • 0%


오늘의 주요뉴스




베스트클릭

실시간 급상승

10.0초

5분간 수집된 조회수 기준

오늘의 운세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