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머니투데이 트위터
통합검색

오늘의 증시

오늘의 증시
코스피 코스닥 원/달러
2071.23 670.85 1133.30
보합 9.21 보합 0.03 ▼0.6
-0.44% +0.00% -0.05%
메디슈머 배너 (7/6~)KMA 컨퍼런스 배너 (11/9~11/22)
블록체인 가상화폐

현대해상, 업계 최초 '온라인 풍수해보험' 판매

머니투데이 송학주 기자 |입력 : 2018.06.14 16:19
폰트크기
기사공유
현대해상, 업계 최초 '온라인 풍수해보험' 판매
현대해상이 업계 최초로 모바일 및 인터넷으로 가입 가능한 '온라인 풍수해보험'을 판매한다고 14일 밝혔다.

풍수해보험은 국민들이 예기치 못한 자연재난에 대비할 수 있도록 행정안전부와 민영보험사가 공동으로 운영하는 정책보험으로, 현대해상은 국민들이 보다 편리하게 풍수해보험에 가입할 수 있도록 기존에 설계사를 통해서만 가능했던 가입채널을 업계 최초로 모바일과 인터넷까지 확대했다.

현대해상 온라인 풍수해보험은 단독주택 및 공동주택의 지진·태풍·호우·대설 등으로 인한 피해를 실손 비례 보상해 주는 상품으로, 특약 가입 시 자기부담금 없이 가입금액의 100%까지 보상 받을 수 있다.

정부 및 지자체에서 보험료의 52.5% 이상을 지원해 주고 있으며 몇몇 지자체에서는 기본지원 외에 추가 지원혜택도 제공하고 있다. 30평대 아파트 기준 보험료가 연간 6만원 수준일 경우 가입자가 실제 부담하는 보험료는 2만9000원 이하가 된다.

이 상품에 가입하고자 하는 고객들은 현대해상 다이렉트 홈페이지나 모바일 홈페이지를 방문해 편리하게 가입할 수 있다.

도기완 현대해상 일반보험기획부장은 "최근 지진이나 이상기후로 인한 폭우, 폭설 등 각종 자연재난이 증가하고 있다"며 "이에 따라 풍수해보험에 가입하고자 하는 고객들의 가입편의성을 높이고자 이번 판매채널 확대를 시행하게 됐다"고 말했다.

  • 0%
  • 0%


오늘의 주요뉴스




베스트클릭

실시간 급상승

10.0초

5분간 수집된 조회수 기준

오늘의 운세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