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머니투데이 트위터
통합검색

오늘의 증시

오늘의 증시
코스피 코스닥 원/달러
2290.11 810.44 1132.30
▼7.81 ▼9.28 ▲8.2
-0.34% -1.13% +0.73%
MT 금융페스티벌 메디슈머시대 (7/6~미정)
블록체인 가상화폐

서울시-KT, 도시재생활성화 업무협약 체결

관악구 난곡·난향동 '집수리 건축학교' 시작으로 총 11개 사업지로 확대

머니투데이 박치현 기자 |입력 : 2018.07.11 06:00
폰트크기
기사공유
서울시-KT, 도시재생활성화 업무협약 체결
서울시가 KT그룹과 손잡고 도시재생활성화를 위한 공동사업을 추진한다.

서울시와 KT그룹 희망나눔재단, 서울시 도시재생지원센터는 11일 오전 10시 서울시청에서 '서울시 도시재생사업의 주민참여 확대와 지속가능성을 위한 상생 업무협약'을 체결한다고 이날 밝혔다.

협약에 따라 서울시는 민간기업의 원활한 사업 수행을 위한 행정지원을 담당하고 KT그룹은 사업추진비용을 지원한다. 서울시 도시재생지원센터는 사업의 기획과 운영을 맡는다.

첫 번째 프로젝트로 세 기관은 관악구 난곡·난향동에 '집수리 건축학교'를 설립하고 다양한 교육 프로그램을 진행하기로 했다. 교육은 실내 인테리어와 목공기술 실습이 주가 되며 경영·마케팅기법도 포함된다.

집수리 건축학교를 졸업한 주민들이 '지역재생회사'를 설립해 일자리와 수익을 창출하는 것이 목표다.

서울시와 KT그룹은 난곡·난향동을 시작으로 시내 총 11개 저층 주거지재생사업지로 사업을 확대해나간다는 계획이다. 난곡·난향동 외 10개 지역은 △성수동 △장위동 △신촌동 △상도4동 △암사동 △묵2동 △수유1동 △창3동 △불광2동 △천연충현동이다.

김성보 서울시 주거사업기획관은 "사람, 사회, 문화 영역의 활동을 전개해 더 나은 미래를 실현하는 KT그룹의 사회공헌활동은 서울시의 사람 중심 도시재생사업 방향과 부합한다"며 "이번 상생 업무협약을 시작으로 민간기업과 함께 하는 주거지 재생사업 선도모델을 발굴·추진하겠다"고 말했다.

  • 0%
  • 0%


오늘의 주요뉴스




베스트클릭

실시간 급상승

10.0초

5분간 수집된 조회수 기준

오늘의 운세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