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머니투데이 트위터
통합검색

오늘의 증시

오늘의 증시
코스피 코스닥 원/달러
2301.99 825.71 1129.20
▼8.91 ▼2.18 ▲5.7
-0.39% -0.26% +0.51%
MT 금융페스티벌 메디슈머시대 (7/6~미정)
블록체인 가상화폐

'움티티 헤딩골' 프랑스, 벨기에 1-0 격파… 결승행

[2018 러시아 월드컵]

머니투데이 이재은 기자 |입력 : 2018.07.11 07:55
폰트크기
기사공유
11일 오전 3시(한국시간) 러시아 상트페테르부르크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8 러시아 월드컵' 프랑스와 벨기에의 준결승전(4강). 움티티의 선제 결승골이 터지자 기뻐하는 프랑스 선수단(왼쪽)이 기뻐하고 있다. /AFPBBNews=뉴스1
11일 오전 3시(한국시간) 러시아 상트페테르부르크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8 러시아 월드컵' 프랑스와 벨기에의 준결승전(4강). 움티티의 선제 결승골이 터지자 기뻐하는 프랑스 선수단(왼쪽)이 기뻐하고 있다. /AFPBBNews=뉴스1
프랑스가 움티티의 헤딩골에 힘입어 벨기에를 1대 0으로 꺾고 결승에 진출했다.

프랑스 축구 대표팀은 11일 오전 3시(한국시간) 러시아 상트페테르부르크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8 러시아 월드컵' 준결승(4강)에서 벨기에 축구 대표팀을 상대로 1대 0으로 승리했다.

후반 6분 코너킥 상황에서 터진 사무엘 움티티(FC 바르셀로나)의 결승골이 주효했다. 오른쪽 코너킥 상황, 앙투안 그리즈만(아틀레티코 마드리드)이 올린 공을 움티티가 문전으로 쇄도, 벨기에의 마루앙 펠라이니와(맨체스터 유나이티드 FC)의 몸싸움을 이겨낸 끝에 선제골을 터트렸다.

더 이상 골이 터지지 않으면서 프랑스는 결승에 진출하게 됐다. 결승전에서 프랑스는 20년 만의 월드컵 우승에 도전한다. 프랑스는 1998년 자국에서 열린 대회서 첫 우승을 차지했다. 반면 32년 만에 4강에 오른 벨기에는 아쉽게도 여기서 대회를 마쳐야만 하는 처지가 됐다.

킬리앙 음바페 /AFPBBNews=뉴스1
킬리앙 음바페 /AFPBBNews=뉴스1
한편, 프랑스의 신예 축구 스타 킬리앙 음바페(파리 생제르맹 FC)는 이번 경기로 구설에 올랐다. 프랑스가 1 대 0으로 앞선 가운데 주어진 후반 추가시간 6분, 벨기에로서는 동점골이 시급한 상황에 음바페가 시간 지연 플레이를 펼쳤기 때문이다.

음바페는 벨기에의 스로인 찬스에서 고의로 볼을 드리블하며 그라운드 안으로 끌고 들어가 시간을 끌었고, 결국 심판에게 옐로카드를 받았다. 앞서 음바페는 우루과이와의 8강전에서도 후반 22분쯤 상대 선수와 살짝 충돌한 뒤 쓰러진 채 시간을 끌어 비판받은 바 있다.

  • 0%
  • 0%


오늘의 주요뉴스




베스트클릭

실시간 급상승

10.0초

5분간 수집된 조회수 기준

오늘의 운세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