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머니투데이 트위터
통합검색

오늘의 증시

오늘의 증시
코스피 코스닥 원/달러
2106.10 719.00 1137.60
▼55.61 ▼25.15 ▲9.2
메디슈머 배너 (7/6~) 조 변호사의 가정상담소 (10/18)
블록체인 가상화폐

조재현측 "'PD수첩' 내용 사실 아냐…적극 법적대응할 것"

조재현, 법무법인 통해 입장 밝혀…"실질적 반론권 보장 않고, 허위사실 보도"

머니투데이 김남이 기자 |입력 : 2018.08.08 18:33|조회 : 9856
폰트크기
기사공유
배우 조재현 /사진=이동훈 기자
배우 조재현 /사진=이동훈 기자
배우 조재현이 MBC ‘PD수첩’에서 제기한 성폭행 의혹과 관련해 "사실이 아니다"라고 입장을 밝혔다.

8일 조재현은 법률대리인 법무법인 에이치스를 통해 지난 7일 방송된 ‘PD수첩’의 보도 내용을 전부 부인했다.

조재현 측은 “전날 방송된 PD수첩은 현재 형사사건이 진행돼 수사 중임에도 일방의 주장만을 진실인 것처럼 방송해 사실을 왜곡했다”며 “당사자의 실질적인 반론권도 전혀 보장하지 않은 것으로 심각한 유감을 표한다”고 전했다.

우선 재일교포 여배우과 관련해 조재현 측은 “여배우는 방송사 화장실에서 제가 성폭행을 했다고 주장하지만 저는 화장실에서 성폭행을 한 적이 없었을 뿐만 아니라 여배우와 화장실에서 성관계를 한 사실이 없다”고 강조했다.

PD수첩에서 방송된 H여성의 주장과 관련해서도 전혀 사실이 아니라고 밝혔다. 조재현 측은 “가라오케에서 진행된 회식자리에서 처음 본 여성을 화장실에 뒤따라가 성추행이나 성폭행을 한 사실이 없다”고 했다.

조재현 측은 “PD수첩 프로듀서가 전 소속사 대표도 현장에 있었다고 하면서 이 부분에 대해 전 소속사 대표와 인터뷰했다”며 “대표는 이러한 사실이 없다고 주장했으나 이 부분은 전혀 방송에 언급되지 않았다”고 지적했다.

조재현 측은 “허위사실을 주장하고 협박하면서 금전을 요구하거나 검증되지 않는 허위사실을 내용으로 하는 보도 내지 방송과 악의적인 댓글 등에는 강력하게 대처할 생각”이라며 “재일교포 여배우를 공갈 혐의로 고소 했으며 앞으로도 적극 법적대응을 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김남이
김남이 kimnami@mt.co.kr

인간에 관한 어떤 일도 남의 일이 아니다. -테렌티우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오늘의 주요뉴스




베스트클릭

실시간 급상승

10.0초

5분간 수집된 조회수 기준

오늘의 운세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