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그린카, 친환경차 100대 추가 도입 "온실가스 배출 저감 앞장"

머니투데이
  • 장시복 기자
  • 2018.08.09 15:02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image
그린카가 보유한 친환경차/사진제공=그린카
롯데렌탈 계열 카셰어링 업체 그린카가 전기차 60대와 하이브리드 차량 40대 등 총 100대의 친환경 차량을 추가 도입, 서비스를 확대한다고 9일 밝혔다.

그린카는 국내 최대 규모로 친환경 카셰어링 서비스를 운영 중이다.

이 회사 관계자는 "대기환경 개선과 온실가스 배출 저감이란 사회적 가치 실현에 보다 기여하고자 이번 증차를 결정했다"고 밝혔다.

이로써 그린카는 전기차 210대, 하이브리드 455대,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5대 등 총 670대의 친환경 차량을 보유하게 됐다.

추가로 도입된 친환경 차량은 한국GM 볼트EV, 현대차 아이오닉 하이브리드 등 다양한 차종으로 구성돼 있다. 서울·경기 지역 그린존(차고지)에서 운영된다.

특히 국내 최대 규모인 124대 전기차 충전 인프라를 보유한 롯데월드타워의 그린존에는 총 10대의 전기차를 투입한다.



오늘의 꿀팁

  • 띠운세
  • 별자리운세
  • 날씨
  • 내일 뭐입지

많이 본 뉴스

메디슈머 배너_비만당뇨클리닉 (4/1~)
남기자의체헐리즘 (1/15~)
블록체인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