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생생인터뷰] 결승타 채은성, "4번타자 부담감은 없다"

  • OSEN 제공
  • 2018.08.10 23:08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image


[OSEN=잠실, 한용섭 기자] LG의 새로운 4번타자 채은성이 결승타로 해결사가 됐다. 


채은성은 9일 삼성전부터 4번타자로 나서고 있다. 류중일 감독의 라인업 대변화의 결과. 채은성은 10일 삼성전에서 5타수 3안타 3타점으로 맹활약, 팀의 12-10 역전승을 이끌었다. 


3회 무사 1루에서 우중간 2루타로 4-4 동점을 만들었다. 6회 대추격전을 펼쳐 8-8 동점이 되고 2사 2,3루에서 권오준의 직구를 밀어쳐 우익수 키를 넘기는 2타점 역전 2루타를 터뜨렸다. 


채은성은 경기 후 "팀 연패 기간에 모든 선수들이 힘들었는데, 연패를 끊어서 다행이다. 4번 타자로 나오는 것은 부담은 없다. 팀이 중요한 시기인데, 승리하는데 기여하고 싶다"고 말했다. 


/orange@osen.co.kr [사진] 잠실=이동해 기자 eastsea@osen.co.kr




오늘의 꿀팁

  • 띠운세
  • 별자리운세
  • 날씨
  • 내일 뭐입지

많이 본 뉴스

메디슈머 배너_슬기로운치과생활 (4/5~)
남기자의체헐리즘 (1/15~)
블록체인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