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머니투데이 트위터
통합검색

오늘의 증시

오늘의 증시
코스피 코스닥 원/달러
2101.06 680.97 1122.10
▲18.49 ▲4.49 ▼6.4
+0.89% +0.66% -0.57%
메디슈머 배너 (7/6~)KB설문배너 (12/03~)
블록체인 가상화폐

항일운동 독립유공자 10명의 후손 31명 한국 국적 취득

뉴스1 제공 |입력 : 2018.08.13 10:55
폰트크기
기사공유
=
법무부. © News1 최현규 기자
법무부. © News1 최현규 기자

일제강점기 항일운동에 나섰던 독립유공자 10명의 후손 31명이 한국 국적을 취득했다.

법무부는 13일 오전 10시50분 법무부 대회의실에서 서대문형무소 사형수 1호 왕산 허위 선생 등 독립유공자 10명의 후손 31명을 대상으로 한국 국적증서 수여식을 개최했다.

수여식은 제73주년 광복절을 앞두고 순국선열 및 애국지사들의 숭고한 희생정신과 애국정신을 기리고 이에 보답하기 위해 마련됐다.

법무부는 2006년 이래 12회에 걸쳐 총 295명의 독립유공자 후손에게 국적증서를 수여했다. 금년 4월에는 최초로 독립유공자 후손의 배우자 7명에게도 국적증서를 수여하기도 했다.

허위 선생을 비롯해 박찬익 선생, 최해 선생, 계봉우 선생, 이여송 선생, 권재학 선생, 신경구 선생, 박노순 선생, 이승준 선생 등 10명의 후손 31명(중국 13명, 러시아 7명, 쿠바 5명, 우즈베키스탄 3명, 카자흐스탄 1명, 키르키즈 1명, 캐나다 1명)은 국적법 제7조에 따라 독립유공으로 그 직계존속이 대한민국 정부로부터 훈장·포장을 받은 사실이 있어 특별귀화허가를 받았다.

수여식에 참석한 후손들은 독립기념관, 서대문형무소역사관, 통일전망대, 첨단과학 전시관 등 역사와 문화현장을 둘러볼 계획이다.

박상기 법무부 장관은 이날 "발전된 오늘날의 대한민국은 일제강점기라는 고난의 시기에 목숨을 바쳐 조국을 지켜낸 순국선열 및 애국지사들의 고귀한 희생과 나라사랑의 정신이 있었기에 가능했다"고 강조했다.

나아가 "오늘 이 자리가 이역만리의 낯선 환경 속에서 꿋꿋하게 생활해 오신 독립유공자 후손들에게 조금이나마 위로가 되기를 바란다"며 "우리 조국을 위해 큰 역할을 하신 선조들의 거룩한 뜻을 받들어 우리사회의 소중한 가치를 보존하고 조국의 발전을 위해 함께 노력해 주실 것을 당부한다"고 덧붙였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오늘의 주요뉴스




베스트클릭

실시간 급상승

10.0초

5분간 수집된 조회수 기준

오늘의 운세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