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성남시, 17억 투입 지역주도형 청년일자리 만들기 나서

머니투데이
  • 성남=김춘성 기자
  • 2018.08.13 14:19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인큐베이팅·두런두런·청년가게 등 4개 사업…100여명 취·창업 지원

image
성남시가 행정안전부 지역주도형 청년일자리 사업 공모에 4건이 선정돼 9억5000여만원의 국·도비를 확보한데 이어 자체 예산 7억5000만원을 더한 총 17억원의 사업비를 투입 청년일자리 창출 사업을 펴기로 했다.

지역 내 만 18세 이상~만 34세 이하의 미취업 청년 100명 이상을 취업 또는 창업 지원할 수 있는 규모다.

시가 추진할 사업은 성남형 청년 인큐베이팅 30명, 청년 두런두런(Do learn, Do run) 중 취업 분야 44명과 창업 분야 10명, 청년가게 및 청년예술창작소 등 4개 분야다.

시에 따르면 이들 사업은 참여 신청한 사업장에 청년 인력을 배치 9개월에서 3년가지 업무 경험을 쌓도록 한 뒤 다른 민간 기업에 취업을 연계하거나 창업을 지원하는 방식으로 운영된다.

시는 해당 사업장에 청년 1명당 연 1125만~2400만원의 인건비, 연간 200만~300만원의 직무교육비 또는 창업공간 리모델링비 등을 지원한다.

시는 이들 4개 사업 중 성남형 청년 인큐베이팅은 참여 사업장으로 종합사회복지관, 사회적기업 등 18곳이 확정돼 오는 8월 20일까지 청년 30명을 모집한다고 밝혔다.

분야별로 사회복지 18명, 마케팅 4명, 청소년 5명, 홍보·디자인 2명, 환경 1명을 뽑는다. 대상자는 시 홈페이지를 통해 참여 신청하면 된다.

이 외에 청년 두런두런 취업과 창업 분야는 8월 말 참여 사업장 모집·선정 뒤 9월 중순에 청년들의 신청을 받는다.

청년가게 및 청년예술창작소는 오는 12월 말 수정구 신흥역 인근에 ‘성남시 청년지원센터’를 설립한 뒤 세부 일정을 잡아 추진한다.



오늘의 꿀팁

  • 띠운세
  • 별자리운세
  • 날씨
  • 내일 뭐입지

많이 본 뉴스

메디슈머 배너_슬기로운치과생활 (4/5~)
남기자의체헐리즘 (1/15~)
블록체인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