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머니투데이 트위터
통합검색

오늘의 증시

오늘의 증시
코스피 코스닥 원/달러
2323.45 821.13 1120.40
보합 14.99 보합 5.78 ▼0.7
메디슈머시대 (7/6~미정)
블록체인 가상화폐

[시승기]투싼 페이스리프트, 균형감 갖춘 다이내믹 SUV

지난 7일 출시후 열흘간 3577대 계약...강력한 주행성능에 첨단 안전사양까지 '흥행 비결'

머니투데이 고양(경기)=장시복 기자 |입력 : 2018.08.19 09:00
폰트크기
기사공유
투싼 페이스리프트 주행사진/사진제공=현대차
투싼 페이스리프트 주행사진/사진제공=현대차
3년 만에 페이스리프트(부분변경)해 돌아온 현대차 (129,000원 상승2500 2.0%)의 핵심 SUV(스포츠유틸리티차량) 투싼이 등판하자마자 인기몰이를 하고 있다.

홍석범 현대차 국내마케팅실장은 지난 17일 "신형 투싼은 지난 7일 판매를 시작한 이후 열흘간 3577대 계약이 됐다"며 "지난달 계약 상황과 비교하면 231% 급성장하는 추세"라고 말했다.

이날 경기 송추에서 고양까지 고속도로와 언덕길 등 약 40㎞의 다양한 주행코스를 돌며 그 비결을 분석해봤다.

일단 외관부터 한층 정제되고 스포티해졌다. 신형 캐스케이딩 그릴과 풀LED 헤드램프를 적용해 더 강인한 이미지를 연출한다. 리어램프도 입체감을 강조하며 변화를 줬다.

실내는 스티어링 휠, 크래쉬패드, 변속기 노브 등 곳곳에 가죽을 적용해 고급스러운 도심형 SUV 이미지를 구현했다.

투싼 페이스리프트는 디젤 2.0(가격 2430만~2847만원)과 스마트스트림 D 1.6(2381만~2798만원), 1.6 가솔린 터보(2351만~2646만원) 등 3가지 파워트레인으로 이뤄졌다. 여기에 얼티밋 에디션(2783만~2965만원)도 있다.

그 중 디젤 2.0 모델을 타봤다. 가속 페달을 밟자 생각보다 묵직한 무게감이 느껴졌다. 최고출력 186 마력, 최대토크 41.0㎏·m의 동력 성능으로 역동적인 주행감을 보였다. 여기에 새로 적용된 8단 자동변속기를 통해 한층 더 안정적인 주행이 가능했다. 저단 영역에선 힘찬 가속 성능을 나타냈고, 고단 영역에선 정숙했다.

HTRAC(에이치트랙)도 주목할 만 하다. 전자식 상시 4륜 구동시스템(AWD)으로 다양한 노면에서 안정적 주행을 가능케 했다. 실연비는 13.3km/리터를 기록했다.

동급 최고 수준의 안전사양까지 돋보였다. 차로 이탈방지 보조기능은 손을 잠시 놓아도 견고하게 작동했다. 또 고속도로 주행보조, 스마트 크루즈 컨트롤, 후측방 충돌 경고, 후방 교차 충돌 경고 등 능동 안전 기술도 적용됐다.

'홈투카 서비스'도 현대차 최초로 적용했다. 스마트폰 앱뿐만 아니라 집에서도 인공지능 스피커를 사용해 음성으로 차량을 원격 제어하는 서비스다.

상위 차급에서 주로 설치된 고급 사양인 서라운드 뷰 모니터 시스템와 공기청정모드, 2열 USB 단자 등을 추가해 편의성까지 한층 높였다.
투싼 페이스리프트 실내/사진제공=현대차
투싼 페이스리프트 실내/사진제공=현대차

장시복
장시복 sibokism@mt.co.kr

머니투데이 산업1부 자동차물류팀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오늘의 주요뉴스




베스트클릭

실시간 급상승

10.0초

5분간 수집된 조회수 기준

오늘의 운세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