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머니투데이 트위터
통합검색

오늘의 증시

오늘의 증시
코스피 코스닥 원/달러
2167.51 739.15 1126.50
▲22.39 ▲7.65 ▼1.5
메디슈머 배너 (7/6~)
블록체인 가상화폐

김성태 "최악의 경제 상황에서 자리만 나눠먹는 개각"

[the300]"협치 내각은 고사하고 친문내각"

머니투데이 강주헌 기자 |입력 : 2018.08.31 09:40
폰트크기
기사공유

김성태 자유한국당 원내대표가 1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김병준 자유한국당 비대위원장 등과 함께 첫 민생방문 결과에 관한 기자간담회를 하고 있다. /사진=이동훈 기자
김성태 자유한국당 원내대표가 1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김병준 자유한국당 비대위원장 등과 함께 첫 민생방문 결과에 관한 기자간담회를 하고 있다. /사진=이동훈 기자


김성태 자유한국당 원내대표는 청와대가 5개 부처 장관과 4개 부처 차관급 인사 단행한 것과 관련해 "나라가 산으로 바다로 가는지 알 수 없는 마당에 자리만 나눠먹는 개각"이라고 비판했다.


김 원내대표는 이날 오전 국회에서 열린 소득주도성장 정책폐기 촉구를 위한 긴급 간담회에서 "연정 수준의 협치를 한다더니 협치 내각은 고사하고, '친문(친문재인)내각'이 되고 말았다"며 이같이 밝혔다.


그는 "도대체 어디가 바닥인지 알 수 없는 최악으로 치닫는 경제상황에서 장관 자리 몇 개 바꾸는 게 능사가 아니라 청와대 경제팀부터 바꾸는 게 순서"라며 "정책에 문제가 생겼으면 정책을 바꾸는 것이 우선"이라고 지적했다.


이어 "정책이 바뀌지 않으면 결과는 말짱 도루묵이 될 거란 점을 명심해야 한다"며 "사람이 바뀐다고 정책실패의 책임을 회피할 수 없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 0%
  • 0%


오늘의 주요뉴스

1개의 소셜댓글이 있습니다.

댓글쓰기
트위터 로그인차명수  | 2018.09.03 01:16

어이 적폐군단 당신들이 경제를 논하지 마라 멍청한대통령데리고 꼭두각시 정치 하던 집단들이 나라걱정 유언비어 생산으로 국정을 흔들고있어 너넨 경제가 어땠는데 도둑놈들

소셜댓글 전체보기



베스트클릭

실시간 급상승

10.0초

5분간 수집된 조회수 기준

오늘의 운세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