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머니투데이

'블랙리스트 재발 방지' 예술인 권리 보장 토론회 개최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블랙리스트 재발 방지' 예술인 권리 보장 토론회 개최

머니투데이
  • 황희정 기자
  • 2018.09.11 11:28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예술계 내에서 의견을 모아 만들어진 법률안 공유…11일 대학로 이음센터서 개최

image
'예술인 권리보장에 관한 법률 제정을 위한 토론회' 포스터. /자료=한국예술인복지재단
예술인의 권리를 실질적으로 보장하기 위해 현장의 의견을 공유하는 토론회가 열린다.

새문화정책준비단, 문화민주주의실천연대, 성희롱·성폭력 예방대책위원회가 공동주최하고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예술인복지재단이 후원하는 '예술인의 지위 및 권리 보장에 관한 법률(가칭·이하 '예술인 권리보장법') 제정을 위한 토론회'가 11일 대학로 이음센터에서 개최된다.

'예술인 권리보장법'은 2017년부터 예술계와 국회가 주도하고 정부가 지원하며 제정이 추진됐다. 이번 토론회에선 그동안 예술계 내에서 의견을 모아 만들어진 법률(안)을 공유하고 예술인의 지위와 권리를 실질적으로 보장하기 위한 예술 현장의 다양한 의견을 나눌 계획이다.

새문화정책준비단장인 한국예술종합학교 이동연 교수는 ‘예술인의 지위와 권리란 무엇인가’를 주제로, 국민대학교 황승흠 교수는 ‘예술인 권리보장법안의 체계와 구성’을 주제로 발제한다. 이후 현장 문화예술인과 법제 전문가 6명의 토론, 그리고 참석자 전원이 참여하는 종합 토론이 진행될 예정이다.

이 법은 예술 창작과 표현의 자유 보호는 물론 예술인의 노동과 복지 등 직업적 권리를 신장하고 예술활동의 자유 침해 또는 성희롱·성폭력으로 인한 피해 구제를 통해 예술인의 문화적·사회적·경제적·정치적 권리를 보장하는 것을 목적으로 한다.

아울러 블랙리스트 사태를 계기로 촉발된 예술 지원의 차별 금지, 예술사업자에 의한 권리침해 행위 금지, 성희롱·성폭력의 금지 및 관련 행위에 대한 처벌 등을 규정했다. 침해 행위 발생 시 시정 및 구제 조치와 이를 위한 예술인 권리보장위원회 및 예술인 성희롱·성폭력피해구제위원회의 설치 등도 법안에 담겼다.

문체부 담당자는 "지혜를 모아준 예술인들의 노력이 헛되지 않도록 법률 제정 과정에서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며 "실제 집행 과정에서 법률 내용이 충실히 실현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오늘의 꿀팁

  • 띠운세
  • 별자리운세
  • 날씨
  • 내일 뭐입지

많이 본 뉴스

메디슈머 배너_비만당뇨클리닉 (1/25~)
남기자의체헐리즘 (1/15~)
블록체인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