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머니투데이 트위터
통합검색

오늘의 증시

오늘의 증시
코스피 코스닥 원/달러
2323.45 821.13 1121.20
▲14.99 ▼5.78 ▲0.1
메디슈머시대 (7/6~미정)
블록체인 가상화폐

앞으로 용접작업 시 소방서에 사전 신고해야

행안부, 용접작업으로 인한 화재 증가…재발방지 대책 수립

머니투데이 김경환 기자 |입력 : 2018.09.12 12:00|조회 : 17846
폰트크기
기사공유
공사장에서 용접 작업시 소방서 사전 신고를 의무화한다. 용접작업 중 불티로 인한 화재 발생이 크게 늘어났기 때문이다.

행정안전부(장관 김부겸)는 가을철 건설현장에서 공사작업이 본격화됨에 따라 용접작업으로 인한 화재사고 사례에 대한 원인분석을 통해 종합적인 재발방지 대책을 수립했다. 공사장 용접으로 인한 화재 사고는 2013년 975건에서 2017년 1168건으로 크게 늘었다. 올해에도 7월까지 707건이 발생했다.

행안부는 주요 대책으로 먼저 안전관리자가 선임된 특정소방대상물, 위험물 시설내 용접작업 시 사전 신고절차를 도입해 작업자의 안전의식을 제고하고 화재 시에는 소방관서에서 즉각 대응토록 했다. 화재감시자의 배치대상을 확대하고 현장매뉴얼 제공 및 교육을 통해 화재감시자의 사고예방과 대처능력을 강화할 방침이다.


또 임시소방시설 설치․관리 의무를 지키지 않아 인명피해가 발생한 사례가 많아 위반사항 적발 시 즉시 벌칙을 부과하도록 벌칙부과 절차를 개선키로 했다. 잘 지켜지지 않고 있는 화재예방조치 이행이 현장에서 조속히 자리 잡을 수 있도록 고용노동부와 소방청이 주기적으로 화재예방조치 이행 여부를 합동 점검한다.

안전관리자 대상 화재예방 교육과정을 개설하고 특히 현장 작업자 대상 화재예방 교육에 활용할 수 있는 체크리스트 및 교육자료 등을 제공‧배포키로 했다.

개선대책들이 시행되면 사고의 주요원인으로 지목 받았던 작업자 부주의, 절차‧법령 미 준수, 안전인식 미흡 등이 현장에서 개선되어 유사 사고의 발생건수 및 피해 규모가 줄어들 것으로 기대된다.

행안부는 도출된 개선과제별로 이행관리카드를 작성하고 이행 상황을 적극 관리할 계획이다. 류희인 행정안전부 재난안전관리본부장은 "이번에 마련된 개선과제들이 철저히 이행된다면 용접불티로 인한 화재사고 예방에 크게 기여할 것"이라며 "관계기관과 협의해 건설현장에 조속히 적용될 수 있도록 이행상황을 지속적으로 관리하겠다"고 말했다.

김경환
김경환 kennyb@mt.co.kr

머니투데이 김경환 기자입니다. 제대로 된 기사 쓰려고 노력하는 중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오늘의 주요뉴스

1개의 소셜댓글이 있습니다.

댓글쓰기
트위터 로그인민병천  | 2018.09.13 15:29

실효성없는 탁상행정이다. 과연 공무원 철밥통들의 이이디어다. 하루에 수십만건에 이르는 용접작업을 관리한다는게 말이되나? 결국 신고안하고 용접하면 처벌하겠다는건데 한쪽에선 규제혁파를...

소셜댓글 전체보기



베스트클릭

실시간 급상승

10.0초

5분간 수집된 조회수 기준

오늘의 운세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