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머니투데이 트위터
통합검색

오늘의 증시

오늘의 증시
코스피 코스닥 원/달러
2076.87 669.83 1126.40
▲14.76 ▲10.16 ▼3.2
+0.72% +1.54% -0.28%
양악수술배너 (11/12)대한민국법무대상 (12/03~)
블록체인 가상화폐

文대통령 "평화도 힘 있어야…軍, 민주주의에서도 최고 돼야"

[the300](상보)70주년 국군의날 사상 첫 야간 기념식 文 "전쟁 참혹함 기억해"

머니투데이 김성휘 기자 |입력 : 2018.10.01 19:07
폰트크기
기사공유
【서울=뉴시스】전신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이 1일 서울 용산 전쟁기념관 평화의 광장에서 열린 제70주년 국군의 날 기념식에서 거수경례 하고 있다. 2018.10.01.   photo1006@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서울=뉴시스】전신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이 1일 서울 용산 전쟁기념관 평화의 광장에서 열린 제70주년 국군의 날 기념식에서 거수경례 하고 있다. 2018.10.01. photo1006@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문재인 대통령은 제70주년 국군의날 기념식에서 "평화는 우리의 힘이 바탕이 될 때 지속될 수 있다"며 "평화시대의 진정한 주인공은 바로 강한 군대"라고 밝혔다. 문 대통령은 이날 오후 서울 용산 전쟁기념관에서 열린 기념식에서 이같이 말했다. 아울러 "이제 우리 군은 국민의 딸과 아들을 귀하게 여기는 군대가 되어야 한다"며 "전력에서도 최고가 되어야 하며 민주주의에서도 최고가 되어야 한다"고 밝혔다.

문 대통령은 "우리는 여전히 전쟁의 참혹함을 기억한다"며 "그렇기 때문에 우리에게는 평화가 더욱 절실하다"고 밝혔다. 또 "우리 국군의 희생과 헌신이 없었다면 우리는 평화를 향해 단 한 발자국도 전진하지 못했을 것"이라며 "조국 수호에 목숨을 바친 호국영령들이 있었기에 오늘의 대한민국이 있다"고 했다. 그러면서 "이 자리에 계신 퇴역장병과 군 원로, UN참전용사들이 전쟁을 기억하며 평화의 시대를 열어낸 주역들이다. 깊은 경의를 표한다"고 말했다.

이어 평양 남북 공동선언을 언급, "오늘 한반도에서 전쟁 위협을 끝내고 평화의 시대를 이야기할 수 있어 아주 가슴이 벅차다"고 했다. 그러나 "단번에 평화가 오지는 않는다"고 했다. 또 "힘을 통한 평화는 군의 사명"이라며 "우리 군이 한반도 평화의 맨 앞자리에 서야 할 때"라고 당부했다.

문 대통령은 "국민과 함께 하는 군대가 가장 강한 군대이며 강한 군을 만드는 핵심은 장병"이라며 "장병들이 차별 없이 존중받고 진정으로 국가와 군을 자랑스러워할 때 용기와 헌신을 갖춘 군인이 될 것"이라 밝혔다. 또 "군복무 기간에는 자신의 역량을 기르고 제대 후에는 민주사회의 시민으로 공헌할 수 있을 때 우리 군의 애국심은 더욱 고양될 것"이라며 이같이 말했다.

【서울=뉴시스】전신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이 1일 청와대 영빈관에서 열린 제70주년 국군의 날 경축연에서 대형 햄버거를 자르고 있다. 왼쪽부터 정경두 국방부 장관, 유엔군 참전 용사인 혹스워스 영국 예비역 육군하사, 문 대통령, 김정숙 여사, 김진호 재향군인회장. 2018.10.01.    photo1006@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서울=뉴시스】전신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이 1일 청와대 영빈관에서 열린 제70주년 국군의 날 경축연에서 대형 햄버거를 자르고 있다. 왼쪽부터 정경두 국방부 장관, 유엔군 참전 용사인 혹스워스 영국 예비역 육군하사, 문 대통령, 김정숙 여사, 김진호 재향군인회장. 2018.10.01. photo1006@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구체적으로 "공정한 군대, 소통하는 군대로 복무환경을 개선하고, 군 생활이 사회 단절로 이어지지 않도록 군 복무기간에 따른 맞춤형 취업을 지원하겠다"며 "경찰관, 해경, 소방관 등에 제대군인 채용도 확대하겠다"고 밝혔다. 또 "군 의료지원체계를 획기적으로 개선하고 군의 육아여건을 보장하기 위한 공동육아나눔터, 군 어린이집도 늘려나갈 것"이라 말했다. 아울러 "남녀 군인들 간의 차별해소에도 각별한 관심을 기울일 것"이라 말했다.

아울러 "함께해야 이긴다"라며 "국민과 함께해야 하며, 지휘관과 장병이 함께해야 한다. 육·해·공군이 함께해야 하고, 동맹 우방국과 함께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또 "미래를 선도해야 이긴다"며 "우리 국방도 4차산업혁명에 접목하여 스마트 국방과 디지털 강군으로 도약해야 한다"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나는 우리 장병들에게 무한한 신뢰를 가지고 있으며, 언제나 여러분과 함께 할 것"이라 덧붙였다.

문 대통령은 이날 오전 국군의날 경축 청와대 오찬과 오후의 기념식까지 짙은 푸른색 상하의에 녹색 넥타이 차림으로 임했다.


【성남=뉴시스】박진희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이 제70주년 국군의 날인 1일 경기도 성남 서울공항에서 열린 국군 유해 봉환식에서 국군 유해 64위에 6.25 참전 기장을 수여하고 있다. 2018.10.01.     pak7130@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성남=뉴시스】박진희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이 제70주년 국군의 날인 1일 경기도 성남 서울공항에서 열린 국군 유해 봉환식에서 국군 유해 64위에 6.25 참전 기장을 수여하고 있다. 2018.10.01. pak7130@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0%
  • 0%


오늘의 주요뉴스

1개의 소셜댓글이 있습니다.

댓글쓰기
트위터 로그인whrkdwlcj53  | 2018.10.01 19:32

기가찮다 기가차 이뻔뻔한 거짓말을 ㅎㅎㅎ말이 않나온다 입만열면 국민 속이는 거짓말이요 굴리는건 짠 대가리요 치며는 우방 뒷통수 치는것이 우째 북 괘뢔도당이랑 똑같노ㅉㅉㅉ.

소셜댓글 전체보기



베스트클릭

실시간 급상승

10.0초

5분간 수집된 조회수 기준

오늘의 운세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