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머니투데이 트위터
통합검색

오늘의 증시

오늘의 증시
코스피 코스닥 원/달러
2149.75 731.81 1127.90
▲4.63 ▲12.94 ▼6.4
메디슈머 배너 (7/6~)
블록체인 가상화폐

고려사이버대, '미래의 에너지' K-MOOC로 시민과 만난다

머니투데이 문수빈 기자 |입력 : 2018.10.08 15:03
폰트크기
기사공유
고려사이버대학교는 '미래의 에너지 : 기후변화 대처를 위한 지속 가능한 에너지 개발' 강좌가 교육부 주관 2018년 한국형 온라인 공개강좌(이하 K-MOOC)에서 개별강좌 공모에서 선정됐다고 8일 밝혔다.

고려사이버대는 고려대 생명환경과학대학원과 컨소시엄을 구성해 탈원전·신재생에너지 시대에 대비한 '미래의 에너지 : 기후변화 대처를 위한 지속 가능한 에너지 개발'(이하 미래의 에너지)을 제안해 사업에 선정됐다.

이번 성과는 고려사이버대가 국내 최고의 공학 특성화 사이버대로서 독보적 경쟁우위를 확보한 공학 교육 역량은 물론, 지난 2015년부터 고려대와 K-MOOC 콘텐츠를 공동 제작한 경험이 대외적으로 공인받은 쾌거로 평가받는다.

'미래의 에너지'는 일반 학습자는 물론 역량 강화를 희망하는 에너지 산업 관련 종사자가 기후변화와 에너지 전환에 대한 사회경제적 이해를 높이도록 개발됐다.

온라인 강의 노하우가 풍부한 고려사이버대 기계제어공학과 장경배, 백창현, 우태호 교수와 한국기후변화학회장을 맡고 있는 이우균 고려대 생명환경과학대학원 교수가 강의에 참여해 전문성을 담보했다.

△에너지 시스템 기본 원리 △신재생 에너지 △ 원자력과 미래 에너지 개발 등 6주차 과정으로 구성될 계획이다. 미래의 에너지 강좌는 올해 12월부터 K-MOOC 누리집에서 누구나 무료로 들을 수 있다.

이 강좌는 4차 산업혁명 시대를 맞아 우수한 에너지 산업 인력 양성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또한 '2083년 원전 제로' 등 국가적 탈원전 프로세스가 진행되는 시점에서 개방형 강의를 통해 에너지 문제에 대한 사회적 인식을 제고하는 시민교육의 장이 될 것으로 보인다.

강좌 운영을 총괄하는 우태호 교수는 "고려사이버대는 올해 기계제어공학과에 에너지트랙 교육과정을 신설하는 등 에너지 교육 수요에 적극적으로 대처했다"며 "국내 최초 사이버대로서 원격교육 분야에서 18년간 축적한 전문적인 역량을 K-MOOC 사업에서 아낌없이 발휘해 사이버대 사회공헌의 새 이정표를 쓰겠다"고 밝혔다.

한편 고려사이버대 입학에 관심 있는 예비 지원자는 입학지원 홈페이지(go.cuk.edu) 입학상담 게시판이나 전화(02-6361-2000)를 통해 입학 문의 및 상담을 할 수 있다.
고려사이버대, '미래의 에너지' K-MOOC로 시민과 만난다

  • 0%
  • 0%


오늘의 주요뉴스




베스트클릭

실시간 급상승

10.0초

5분간 수집된 조회수 기준

오늘의 운세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