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머니투데이 트위터
통합검색

오늘의 증시

오늘의 증시
코스피 코스닥 원/달러
2082.58 690.81 1125.80
보합 17.98 보합 11.32 ▼2.8
-0.86% -1.61% -0.25%
양악수술배너 (11/12)조 변호사의 가정상담소 (10/18)
블록체인 가상화폐

한국닛산, '신형 리프' 전기차 국내 첫 공개..내달 사전예약

내달 1일 대구 국제 미래자동차 엑스포서..2세대 모델, 주행거리 400km(일본 JC08 모드)로

머니투데이 장시복 기자 |입력 : 2018.10.18 17:31
폰트크기
기사공유
닛산 2세대 신형 리프/사진제공=한국닛산
닛산 2세대 신형 리프/사진제공=한국닛산

한국닛산이 다음달 1일부터 4일까지 열리는 대구 국제 미래자동차 엑스포(DIFA)에 참가해 2세대 신형 리프 전기차를 국내 첫 공개한다고 18일 밝혔다. 동시에 전국 닛산 전시장에서 사전 예약에 들어간다.

닛산이 2010년 세계 최초로 선보인 양산형 순수 전기차 닛산 리프는 70년 이상 전기차 개발에 매진해 온 닛산의 기술과 노하우를 담은 모델이다.

리프는 전세계 누적 판매량 36만 4000대(이달 기준)를 기록하며, 현재까지도 글로벌 베스트셀링 전기차(EV)라는 타이틀을 차지하고 있다.

리프는 판매량 뿐 아니라 세계적으로 검증된 내구성·안전성을 자랑한다.

누적 주행거리가 약 47억㎞에 달하는 동안 배터리와 관련한 화재 사고가 단 한번도 발생하지 않았다.

또 신형 리프는 유럽 및 일본의 신차 평가 프로그램(NCAP)에서 최고 안전등급인 별 5개를 획득했다.

신형 리프는 새로운 e-파워트레인을 적용, 에너지 효율은 물론 최고 출력과 최대 토크 모두 크게 향상 시켰다.

주행거리가 400km(일본 JC08 모드)로 늘어났으며, 최고출력 110kW(149ps) 및 최대토크 32.6kg.m의 주행 성능을 발휘한다.

페달 하나로 가속부터 감속·제동까지 손쉽게 가능한 'e-페달 시스템'은 탁월한 구동력과 맞물려 운전의 즐거움을 배가시킨다는 평가다. 닛산 인텔리전트 모빌리티 안전 기술도 대거 탑재됐다.

한편 이번 대구 국제 미래자동차 엑스포에선 닛산 아시아·오세아니아 지역 빈센트 위넨 수석 부사장이 기조 강연자로 나선다.

다음달 2일 진행되는 기술 강연 세미나에선 닛산 본사 V2X(차량 사물통신) 사업개발 부서 류스케 하야시 책임자가 전기차와 V2X 기술을 주제로 강연한다.

장시복
장시복 sibokism@mt.co.kr

머니투데이 산업1부 자동차물류팀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오늘의 주요뉴스




베스트클릭

실시간 급상승

10.0초

5분간 수집된 조회수 기준

오늘의 운세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