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머니투데이 트위터
통합검색

오늘의 증시

오늘의 증시
코스피 코스닥 원/달러
2100.56 702.13 1128.60
보합 8.16 보합 11.95 ▲0.1
+0.39% +1.73% +0.01%
양악수술배너 (11/12)KMA 컨퍼런스 배너 (11/9~11/22)
블록체인 가상화폐

美 9월 무역적자, 월별 사상 최대 경신…트럼프 고율 관세 실패?

[길게보고 크게놀기]미국 수출증가율 5월 이후 하락세…중국은 3월 이후 수출 호조세

머니투데이 김재현 이코노미스트 |입력 : 2018.10.30 06:30
폰트크기
기사공유
편집자주멀리 보고 통 크게 노는 법을 생각해 봅니다.
美 9월 무역적자, 월별 사상 최대 경신…트럼프 고율 관세 실패?
미중 무역분쟁의 출구가 안 보이는 가운데 미국과 중국의 무역이 당초 예상과 다르게 진행되고 있다. 미국은 수출에 비해 수입이 더 많이 늘면서 무역수지 적자 폭이 되려 커졌다. 반면 트럼프발 무역분쟁의 집중포화를 맞고 있는 중국은 수출이 호조세다.

미국 통계국에 따르면, 지난 9월 미국의 무역수지 적자폭은 760억4000만 달러로 2008년 7월에 기록한 760억3000만 달러의 무역적자를 뛰어 넘어 월별 기준으로 사상 최대치를 경신했다.

올 9월 무역적자는 전년 동월 대비 17.1% 증가했다. 올 들어 미국은 5월을 제외하고 매월 무역적자 규모가 작년 수준을 초과했다.

9월 미국 수출은 1410억 달러로 전년 동월 대비 8.3% 증가했다. 그러나 5월 13.9%에 달하던 수출 증가율은 8%대로 둔화됐다. 수출 증가율은 5월 이후 계속 하락세다. 반면 9월 수입은 2170억 달러로 전년보다 11.2%나 늘었다.

대중 수출비중이 절대적으로 높은 대두의 9월 수출액은 8월 대비 95%나 급감했다. 중국의 미국 대두 수입 감소가 장기화될 경우 미국 수출에도 큰 영향을 미칠 것이 틀림없다.

올해 미국의 무역수지 누적 적자 규모는 어마어마하다. 올 들어 9월까지 무역수지 누적 적자폭은 6416억 달러로 전년 같은 기간 대비 9.5% 증가했다. 대중 무역적자도 줄지 않고 오히려 늘어나는 추세다. 고율 관세를 앞세운 트럼프발 미중 무역전쟁의 실효성에 의문이 제기되는 대목이다.

미국은 7월 340억 달러, 8월 160억 달러, 9월 2000억 달러 등 총 2500억 달러 규모의 중국산 제품에 대해 고율 관세를 부과하기 시작했지만, 수치로만 보면 중국 수출은 오히려 양호하다. 중국은 미국의 고율 관세에 맞서 1100억 달러 규모의 미국산 제품에 대해 관세를 부과하고 있다.

9월 중국 수출은 전년 대비 14.5%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미중 무역분쟁이 격화되고 있는데도, 3월 이후 가장 높은 수출 증가율을 기록했다. 같은 달 대미 무역흑자도 341억 달러로 월별 기준으로 사상 최고치를 경신했다.

중국 수출이 증가한 데는 위안화 약세의 영향이 컸다. 달러당 위안화 환율은 2월 6.3위안에서 현재 6.95위안으로 약 10%나 절하됐다. 게다가 중국 수출업체들은 미국의 전면적인 관세보복이 시작되기 전에 계속해서 선적을 앞당기고 있다.

트럼프 미 대통령은 추가로 2670억 달러 규모의 중국산 제품에 대해 관세를 부과할 수 있다며 계속해서 엄포를 놓고 있다. 말 그대로 모든 중국산 제품에 대해서 보복관세를 부과하겠다는 얘기다. 하지만 트럼프의 의지와 바람대로 미중 무역분쟁이 진행될 지는 여전히 미지수다. 게다가 이제는 미중 갈등이 무역분쟁을 넘어서 패권경쟁으로 확대되는 모양새다.

美 9월 무역적자, 월별 사상 최대 경신…트럼프 고율 관세 실패?

※ 이 기사는 빠르고 깊이있는 분석정보를 전하는 VIP 머니투데이(vip.mt.co.kr)에 2018년 10월 29일 (18:00)에 게재된 기사입니다.


김재현
김재현 zorba00@mt.co.kr

중국과 금융에 관심이 많습니다. PhD in finance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오늘의 주요뉴스




베스트클릭

실시간 급상승

10.0초

5분간 수집된 조회수 기준

오늘의 운세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