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머니투데이 트위터
통합검색

오늘의 증시

오늘의 증시
코스피 코스닥 원/달러
2061.79 664.36 1133.10
▼18.65 ▼6.46 ▼0.8
-0.90% -0.96% -0.07%
양악수술배너 (11/12)조 변호사의 가정상담소 (10/18)
블록체인 가상화폐

신한금융, 중금리 플랫폼 ‘스마트대출마당’ 이용건수 2만건 돌파

서민금융상품 포함 최적의 신용대출 포트폴리오를 한눈에…중신용 고객 51% 금리절감

머니투데이 한은정 기자 |입력 : 2018.11.01 13:42
폰트크기
기사공유
신한금융, 중금리 플랫폼 ‘스마트대출마당’ 이용건수 2만건 돌파
신한금융그룹은 지난 7월 정부의 서민금융정책을 지원하기 위해 출시한 중금리 신용대출 플랫폼인 ‘스마트대출마당’이 출시 3개월만에 2만건, 67억원의 이용실적을 돌파했다고 1일 밝혔다.

‘스마트대출마당’은 ‘그룹사 대출 조합 기능’과 ‘그룹 통합 신용평가모형’을 활용해 신한은행의 저금리 우량 신용대출부터 신한카드, 신한생명, 신한저축은행의 중금리 신용대출까지 신한금융그룹의 비대면 신용대출 상품을 고객별 최적화된 상품 패키지로 제공하는 플랫폼이다.

스마트대출마당은 플랫폼 개발 취지에 맞게 KCB(코리아크레딧뷰로) 기준 4~8 등급의 중신용 등급 고객들에게 금리 절감효과를 제공한 것으로 나타났다. 대출 이용 고객의 83%가 중신용 등급 고객이었으며 이들 고객의 51%가 저리의 은행(평균 연 4.3%) 신용대출이나 저축은행의 햇살론(연 7.8%)을 추천받았다. 이는 일반 저축은행의 자체 신용대출을 이용하는 경우보다 약 8%포인트(p)의 낮은 금리다.

대출 이용 사례를 살펴보면 KCB 신용등급 6등급인 A고객은 본인이 필요한 1500만원을 신청하면서 신한은행의 쏠편한 대출 1200만원, 신한카드의 MF즉시대출 300만원을 각각 연 4.96%, 연 13.7%의 금리로 제안 받아 평균 연 6.7%의 금리로 대출을 이용했다. 신한카드 대출을 단독으로 이용했을 때보다 약 7%p의 금리를 절감했다.

KCB 신용등급 7등급으로 시중 은행 대출이 불가능 할 줄 알았던 B고객과 C고객은 스마트대출마당을 통해 각각 연 5% 대의 은행대출 1300만원과 연 7%대의 저축은행 햇살론 1500만원을 대출받아 일반적으로 KCB 신용등급 7등급 고객이 받는 평균 대출금리 대비 약 9%p 이상 낮은 금리로 대출을 받을 수 있었다.

아울러 스마트대출마당은 그룹사 대출 조합 기능을 통해 평균 1.6개의 대출 포트폴리오를 제공해 개별 그룹사를 통해 대출을 받는 경우보다 약 27% 높은 60%에 가까운 대출 승인율을 보였다.

신한금융 관계자는 “서민금융지원을 목적으로 한 플랫폼 성격에 따라 대출 취급액이 크진 않지만 실수요 고객이 꾸준히 증가해 연말까지 누적 200억원 수준의 대출공급이 예상된다”며 “휴일을 포함한 365일 이용할 수 있는 플랫폼으로 시스템을 개선하는 등 이용 편리성을 지속적으로 높여 서민금융에 기여하는 플랫폼으로 발전시켜 나가겠다”고 말했다.

‘스마트대출마당’은 신한은행 쏠(SOL), 신한카드의 페이판, 신한생명의 스마트창구 등 주요 그룹의 모든 앱(App)에서 동일하게 제공하는 ‘신한플러스’ 서비스를 통해 이용 가능하다.

한은정
한은정 rosehans@mt.co.kr

초심을 잃지 않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오늘의 주요뉴스




베스트클릭

실시간 급상승

10.0초

5분간 수집된 조회수 기준

오늘의 운세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