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머니투데이 트위터
통합검색

오늘의 증시

오늘의 증시
코스피 코스닥 원/달러
2072.52 658.15 1130.60
▲3.14 ▼8.19 ▼0.2
+0.15% -1.23% -0.02%
양악수술배너 (11/12)KB설문배너 (12/03~)
블록체인 가상화폐

KCC, '온溫동네 사업'에 건축자재 기부

서울 은평구 산골마을 대상 KCC 건축자재 활용 집 수리, 벽화 그리기 등 환경개선

머니투데이 김유경 기자 |입력 : 2018.11.15 15:05
폰트크기
기사공유
협약식에 참석한 관계자들이 협약 체결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왼쪽부터) 장제모 저층주거지재생사업단 단장, 강맹훈 서울특별시 도시재생본부장, 김영호 KCC 부사장, 정원만 초록우산어린이재단 부회장./사진제공=KCC
협약식에 참석한 관계자들이 협약 체결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왼쪽부터) 장제모 저층주거지재생사업단 단장, 강맹훈 서울특별시 도시재생본부장, 김영호 KCC 부사장, 정원만 초록우산어린이재단 부회장./사진제공=KCC
KCC (293,500원 상승3000 1.0%)가 15일 서울시청에서 서울시, 초록우산어린이재단, 저층주거지재생사업단과 함께 4자간 업무협약을 맺고 저층주거지 환경개선을 위한 ‘온溫동네 사업’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이날 협약식에는 김영호 KCC 부사장을 비롯해 강맹훈 서울특별시 도시재생본부장, 정원만 초록우산어린이재단 부회장, 장제모 저층주거지재생사업단장 등 참여기관 주요 인사들이 참석했다.

온溫동네 사업은 서울시가 2011년부터 지속적으로 추진해온 저층주거지 ‘관리형 주거환경개선사업’의 일환으로, 서울시내 열악한 저층주거지를 안전하고 쾌적한 환경으로 개선하기 위한 사업이다. 서울시에서 진행하는 주민참여형 재생사업에 민간기업과 사회복지 NGO가 함께 힘을 모았다는 데 의의가 있다는 게 회사측 설명이다.

이번 온溫동네 사업 대상지로 선정된 은평구 응암동 산골마을 일대에는 노후한 집 수리와 함께 마을 분위기를 환하게 바꿔줄 벽화가 들어설 예정이다. 여기에 KCC는 각종 건축자재들과 페인트를 기부하면서 온溫동네 사업 추진에 힘을 보태기로 했다.

KCC는 자사의 바닥재, 창호, 보온단열재 등 주요 건축자재를 통해 노후 주택 개선이 완료되면 화재 등 재해 위험이 감소하고, 건물의 에너지 효율이 높아져 냉난방비가 절약되는 등 주거 취약계층의 생활 여건이 크게 개선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또한 골목마다 자리잡은 벽화는 범죄율을 낮추는 데 도움을 줄뿐만 아니라 주민들에게 안정감을 주며 주거 만족도를 끌어올리는 효과가 있다. KCC의 친환경 페인트를 사용해 인체유해 걱정도 없다.

KCC 관계자는 “소외되고 낙후된 마을에 희망과 활력을 불어넣어 행복하고 살기 좋은 마을로 거듭나도록 관심을 갖고 지원하겠다”며 “앞으로도 친환경 건축자재를 통해 안심하고 지낼 수 있는 공간을 만들어가는 등 단순한 기부 차원의 CSR(Corporate Social Responsibility)을 넘어 사회적 가치를 창출할 수 있는 CSV(Creating Shared Value) 활동에 주력할 계획”이라고 했다.

  • 0%
  • 0%


오늘의 주요뉴스




베스트클릭

실시간 급상승

10.0초

5분간 수집된 조회수 기준

오늘의 운세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