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머니투데이 트위터
통합검색

오늘의 증시

오늘의 증시
코스피 코스닥 원/달러
2095.55 681.78 1123.40
▲12.98 ▲5.3 ▼5.1
+0.62% +0.78% -0.45%
양악수술배너 (11/12)KB설문배너 (12/03~)
블록체인 가상화폐

사법행정권 이양 어떻게 할까…전국 법원장 토론 결과 주목

'헌법 위배'부터 '집행 권한 줘야'까지 의견 다양

뉴스1 제공 |입력 : 2018.12.07 19:30
폰트크기
기사공유
=
김명수 대법원장이 7일 서울 서초동 대법원에서 열린 전국법원장회의에서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 2018.12.7/뉴스1 © News1 유승관 기자
김명수 대법원장이 7일 서울 서초동 대법원에서 열린 전국법원장회의에서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 2018.12.7/뉴스1 © News1 유승관 기자

전국 법원장들이 사법행정 권한이 이양될 사법행정회의(가칭)의 역할과 권한, 운영 방향을 놓고 토론했다.

대법원은 7일 대법원 청사 대회의실에서 법원행정처장 및 각급 법원장 등 총 39명이 참석한 '전국법원장 회의'를 개최했다. 해당 회의는 사법행정 관련 안건에 대해 의견을 내는 자문기구다.

이날 법원장들은 사법행정제도 개선에 관한 경과 보고를 받고, 사법행정회의 권한 범위와 인적 구성에 대해 설문조사·간담회·판사회의 등 자체적으로 의견을 수렴한 내용을 차례대로 발표하고 회의의 역할과 위상, 권한 범위를 놓고 토론했다.

회의에선 사법행정회의가 헌법에 위반된다는 견해와 자문기구로 하는 게 바람직하다는 견해, 중요사항에 관한 심의ㆍ의결기구로 해야 한다는 견해 등이 나왔다.

또 포괄적 심의ㆍ의결기구로 해야 한다는 견해와 총괄기구(의사결정 및 집행권한을 갖는 기구)로 해야 한다는 견해 등 다양한 의견이 나왔다.

다만 현재까지 법원장들이 특정 사안이나 안건에 대해 건의문이나 의견 표명을 의결한 건 없다.

이 밖에도 이날 회의에선 법관 인사운영 및 법원장 보임 방식 등에 대해서도 논의했다. 회의 결과는 김명수 대법원장에게 보고될 예정이다.

김 대법원장은 이날 오전 인사말에서 "사법부가 겪고 있는 지금의 아픔은 투명하고 공정한 사법부, 좋은 재판이 중심이 되는 신뢰받는 사법부로 나아가기 위하여 반드시 겪어야 하는 성장통"이라며 개혁 추진 의사를 밝혔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오늘의 주요뉴스




베스트클릭

실시간 급상승

10.0초

5분간 수집된 조회수 기준

오늘의 운세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