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박지원 "김예령 기자 마음에 들더라…파격적"

머니투데이
  • 조철희 기자
  • VIEW 393,436
  • 2019.01.11 10:03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the300]"신세대답다. 민주주의 성큼 다가와"

image
민주평화당 박지원 의원 인터뷰
"그런 질문도 할 수 있고 그런 질문도 답변해야 된다."

박지원 민주평화당 의원이 문재인 대통령의 신년 기자회견에서 화제가 된 김예령 경기방송 기자와 김 기자의 "경제 기조를 바꾸지 않는 자신감은 어디서 오냐"는 질문을 이같이 평가했다.

박 의원은 11일 CBS 라디오 '김현정의 뉴스쇼'에서 "기자는 국민을 대신해 뭐든지 질문할 수 있는 것"이라며 "대통령은 무슨 질문에 대해서도 답변할 의무가 있다"고 말했다.

그는 "너무 예의 없었던 것이 아니냐는 비판도 많다"는 진행자의 의견에 "나는 마음에 들었다"며 "신세대답다"고 김 기자를 평가했다.

그는 "대통령에게 정중하게 하라고 하는 것은 상식"이라면서도 "그 기자는 파격적으로, 진짜 우리나라 민주주의가 성큼 다가오는구나 좋게 느꼈다"고 했다.

또 "그 이야기가 그렇게 오갈 수 있다는 자체가 신선했냐"는 진행자 질문에 "그렇다"며 "그것이 민주주의"라고 답했다.

이어 "기자가 예의 차리면 기자 아니다"라며 "우리도 질문 받으면 진짜 그냥 화가 나지만 그런 질문도 할 수 있다"고 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띠운세
  • 별자리운세
  • 날씨
  • 내일 뭐입지

많이 본 뉴스

메디슈머 배너_비만당뇨클리닉 (4/1~)
남기자의체헐리즘 (1/15~)
블록체인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