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이홍기, '승리·정준영 카톡방' 참여 의혹에 "걱정마쇼"

머니투데이
  • 조해람 인턴기자
  • 2019.03.12 08:31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SNS·카톡방 등으로 의혹 간접적으로 부인

image
/사진=이홍기 인스타그램
가수 이홍기가 '연예인 불법촬영물 카톡방'에 참여했다는 의혹을 간접적으로 부인했다.

이씨는 12일 새벽 자신의 SNS에 "생라면과 맥주, 다들 굿밤"이라며 집에서 캔맥주를 마시며 영화를 보는 사진을 올렸다. 쏟아지는 카톡 참여 의혹에 대한 우회적인 부인으로 읽히는 내용이다.

해당 사진 속 영화 대사인 "나를 따르겠나"가 팬들에게 보내는 메시지라는 해석도 나온다.

또 다수의 인터넷 커뮤니티에는 이씨가 12일 새벽 0시 팬들과의 익명 소통 창구인 카톡방 '고독한 이홍기방'에 등장해 의혹에 대해 해명했다는 목격담이 올라오고 있다. 해당 카톡방 스크린샷에 따르면 이씨는 '고독한 이홍기방'에서 "자고 일어났더니 난리가 났구만"이라며 "걱정말라"고 메시지를 보냈다.

온라인에 올라온 '고독한 이홍기방' 화면. ID '홍스타입니다'가 이씨 본인이라고 한다.
온라인에 올라온 '고독한 이홍기방' 화면. ID '홍스타입니다'가 이씨 본인이라고 한다.

이씨는 11일 한 매체가 보도한 카톡방 화면에서 "즐길 수 있을 때 실컷 즐겨요"라고 말한 '가수 이XX'가 본인 아니냐는 의혹을 받고 있었다. 11일 저녁 이홍기의 SNS에는 해명을 요구하는 네티즌들의 댓글이 빗발쳤다.



오늘의 꿀팁

  • 띠운세
  • 별자리운세
  • 날씨
  • 내일 뭐입지

많이 본 뉴스

메디슈머 배너_비만당뇨클리닉 (5/10~)
금융스낵컬처공모전(6/26~8/11)
블록체인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