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통합검색

유은혜 2.6억 신고…논란 많던 '올림픽스포츠센터' 계약 해지

머니투데이
  • 세종=문영재 기자
  • 2019.03.28 00:01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상보)[2018 재산공개]허성수 병원장 210억 '톱'…강은희 대구교육감 23억

image
지난해 10월 취임한 유은혜 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의 재산은 2억6275만원으로 나타났다. 종전 신고가액(3억2680만원)보다 6405만원 줄었다.

인사청문회 과정에서 특혜 논란을 불러일으켰던 경기 고양시 마두동 올림픽스포츠센터 사무실(1786만원) 계약 종료와 예금(3200만원) 감소, 배우자 출자 지분의 소멸·양도 등이 재산 감소에 영향을 끼쳤다.

정부 공직자윤리위원회는 28일 교육부와 산하기관, 국립대·법인대학 총장, 국립대병원장, 시도교육감의 정기 재산변동사항 신고내역을 관보를 통해 공개했다.

유 부총리는 자신 명의의 경기 고양시 아파트(2억원), 자신과 배우자·자녀가 보유한 예금(1억149만원), 후원금(1억6682만원)을 신고했다. 자신과 장남의 채무액은 각각 2억757만원, 300만원이다. 모친의 재산은 타인 부양을 고지를 거부했다.

김영철 중앙교육연수원장(전 교육부 기획조정실장)은 11억7811만원의 재산을 신고해 종전 신고가액보다 2억6922만원 증가했다. 자신과 배우자, 모친 명의의 아파트 등으로 6억8296만원, 예금 6억9756만원을 신고했다. 이진석 교원소청심사위원장(전 고등교육정책실장)은 8억518만원을 신고해 종전 가액보다 7179만원 늘었다.

김성근 학교혁신지원실장은 종전 가액보다 3108만원 증가한 5억9569만원을 신고했다. 김 실장은 자신과 배우자·장남 이름으로 충북 충주시 산척면 소재 13건의 논과 밭(2억4348만원) 등을 갖고 있으며 자신과 배우자, 자녀 예금은 1억8763만원이다. 조광 국사편찬위원장(전 교원소청심사위원장)도 종전 가액보다 1299만원 증가한 3억3180만원을 신고했다.
유은혜 2.6억 신고…논란 많던 '올림픽스포츠센터' 계약 해지

국립대 총장 가운데선 정병석 전남대 총장이 종전 가액보다 2억4584만원 증가한 57억3098만원을 신고해 가장 많은 재산을 신고했다. 정 총장은 자신과 배우자·장남 명의의 아파트·오피스텔 등 부동산(19억9215만원)을 보유했으며 자신과 배우자·장남 예금(17억3501만원)도 신고했다.

송석언 제주대 총장은 종전 가액보다 7억9357만원 줄어든 53억7656만원을 신고했다. 송 총장은 자신과 배우자 명의의 아파트·주상복합·단독주택 등 부동산 6채(13억5365만원)과 예금(17억148만원)을 신고했다.

또 △곽병선 군산대 총장은 41억1477만원(1억212만원↑) △김수갑 충북대 총장 33억5227만원(8904만원↑) △박한일 한국해양대 총장 32억2909만원(2773만원↑) △김성조 한국체대 총장 28억4537만원(2억3652만원↑) △임태희 한경대 총장 27억6480만원(6억6275만원↑)을 각각 신고했다.

국립대법인의 조동성 인천대 총장은 69억2967만원을 신고했다. 조 총장은 자신과 배우자 명의로 강원도 인제군 북면 한계리, 충남 아산시 신창면 수장리 등 모두 17건의 논과 밭·임야(9억880만원)를 신고했으며 자신과 배우자 이름으로 서울 용산구 이촌1동 아파트 등(19억6150만원)을 보유했다. 예금은 39억8247만원이다.

산하기관 중에는 김도형 동북아역사재단 이사장이 1억1999만원 늘어난 19억8304만원을 신고했다. 이어 △윤여각 국가평생교육진흥원장 15억472만원(1억1377만원↑) △안병욱 한국학중앙연구원장 15억2244만원(2억7248만원↑) △이정우 한국장학재단 이사장 14억4466만원(1731만원↑) △한석수 한국교육학술정보원장 8억8576만원(8778만원↑) △신승운 한국고전번역원장 8억6331만원(1970만원↑) △이중흔 사립학교교직원연금공단 이사장 7억7797만원(5547만원↑)을 각각 신고했다.

국립대병원장 가운데선 허성수 서울대치과병원장이 210억2043만원을 신고해 가장 많았다. 종전 가액보다 1억7457만원 늘었다. 자신과 배우자 명의로 논과 밭·임야 18건(75억8566만원)을 보유했다. 예금은 115억3539만원이다.

시도교육감 가운데 강은희 대구교육감의 재산은 종전 가액보다 4억3219만원 증가한 23억6871만원으로 나타났다. 김병우 충북교육감도 종전보다 1억6184만원 늘어난 13억1657만원을 신고했다.



오늘의 꿀팁

  • 띠운세
  • 별자리운세
  • 날씨
  • 내일 뭐입지

많이 본 뉴스

메디슈머 배너_비만당뇨클리닉 (4/1~)
남기자의체헐리즘 (1/15~)
블록체인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