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나경원 "김의겸 25억 건물, 내 지역구라 잘 아는데…"

머니투데이
  • 조준영 기자
  • 2019.03.29 10:46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the300]한국당 원내대표 "얼렁뚱당 사의표명 부족, 국회서 조사해야"

image
(서울=뉴스1) 황기선 기자 = 정부공직자윤리위원회가 28일 관보를 통해 '2019 공직자 정기 재산변동사항 신고내역'을 공개했다. 신고내역에 따르면 김의겸 청와대 대변인은 빚을 내 서울시 동작구 흑석동 소재 복합건물(주택+상가)을 25억7000만원에 매입했다.이 건물은 2층짜리 노후한 건물이나 롯데건설이 재개발 사업을 수주한 '흑석 뉴타운 9구역'에 있어 부동산 투기 의혹을 받고 있다. 사진은 김 대변인이 매입했다고 알려진 건물. 2019.3.28/뉴스1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사진=(서울=뉴스1) 황기선 기자
나경원 자유한국당 원내대표(서울 동작구을)가 29일 김의겸 청와대 대변인의 서울 동작구 흑석동 상가건물 투기의혹에 "저희 지역구라 너무 잘 안다. 흙 속의 진주"라고 말했다.

나 원내대표는 이날 오전 국회에서 열린 당 원내대책회의에서 "투자전문가도 혀를 내두르며 놀라워한다"며 이같이 밝혔다.

28일 고위 공직자 재산 공개 결과 김 대변인은 지난해 7월 서울 동작구 흑석동에 25억7000만원짜리 주상복합 건물을 산 것으로 확인됐다. 은행 대출만 10억원을 받아서 재개발 지역인 '흑석9구역'에 있는 건물을 샀다. 정권 초부터 '부동산 문제'에 사활을 걸어온 문재인 정부의 청와대 대변인으로 부적절한 행동이었다는 지적이 이어졌다.

김 대변인은 "재개발이 완료가 되면 아파트와 상가를 받을 수 있다"며 "팔순 노모가 혼자 살고 있는데 제가 장남이다. 그동안 전세를 살면서 어머님을 모시기 쉽지 않아서 좀 넓은 아파트가 필요했다. 청와대를 나가면 수익이 없기에 아파트 상가 임대료로 도움을 받을 것으로 생각했다"고 설명했다. 노모를 모실 집과, 퇴직 후 삶을 위한 상가 두 개를 노린 투자였다는 것이다.

나 원내대표는 "기자시절 만평과 칼럼으로 부동산 투기를 신랄하게 비판했는데 본인이 청와대에 들어가니 부동산 귀재가 됐다"며 "보통 상식으로 이해할 수 없는 자기모순, 좌파세력들이 늘 그래왔다"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국민들에겐 거주할 목적이 아니면 팔라며 압박하는 정권이 정작 자신들 집은 팔지 않고 움켜쥔다"며 "김의겸 대변인에 대한 면밀한 조사가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나경원 자유한국당 원내대표가 3월28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인사청문회 평가 회의에서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사진=이동훈 기자
나경원 자유한국당 원내대표가 3월28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인사청문회 평가 회의에서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사진=이동훈 기자

나 원내대표는 김 대변인의 △관사 재테크 △특혜대출 의혹 △재개발정보 사전입수 의혹 등을 제기하며 "당장 운영위원회를 열고 관련 상임위에서 (김 대변인을) 조사해야한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이어 "얼렁뚱땅 도의적 책임 느끼고 사의표명하는 걸로 부족하다"며 "대통령에게 요구한다. 당장 경질하라"고 밝혔다.

나 원내대표가 지적한 '관사재테크'는 임명 당시 서울에 살던 김 대변인이 직원용 관사에 거주해 특혜가 아니냐는 의혹이다. 김 대변인은 관사에 입주한 덕분에 기존 집의 전세금을 빼서 상가 매입에 쓸 수 있었다. 이 때문에 국민재산을 담보삼아 부동산에 올인투자했다는 비판이 나온다.

아울러 나 원내대표는 "서민들은 LTV(담보가치인정비율)·DTI(총부채상환비율) 규제로 대출이 어렵다"며 "김 대변인은 10억원 대출을 받았다. 대출특혜의혹이 파다해 이 부분을 명백히 밝혀야 한다"고 지적했다.

또한 "고급정보를 입수하지 않고서 사실상 한 달에 400만원이 넘는 이자와 금융비용을 어떻게 갚고 있는지 궁금하다"며 "부동산을 사보지 않은 사람이 이렇게 과감하게 투자할 수 있다는 건 고급정보를 잘 알고 있다는 걸 반증한다"고 설명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띠운세
  • 별자리운세
  • 날씨
  • 내일 뭐입지

많이 본 뉴스

메디슈머 배너_슬기로운치과생활 (4/5~)
남기자의체헐리즘 (1/15~)
블록체인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