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통합검색

진재영, 제주도 집 최초 공개…"귤밭 창고 개조"

머니투데이
  • 이호길 인턴기자
  • VIEW 109,565
  • 2019.04.17 08:05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진재영 "제주도 너무 좋다…소품 하나하나 신경 쓴 집"

image
진재영/사진=이동훈 기자 photoguy@
배우 진재영(42)이 제주도 집을 최초로 공개했다.

진재영은 16일 방송된 JTBC의 '랜선라이프-크리에이터가 사는 법'에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이영자는 '은퇴 후 살고 싶은 집'을 찾아 제주도로 떠났고, 2년 전 서귀포로 이사한 진재영을 만났다.

진재영은 산방산의 풍광이 한눈에 들어오는 아름다운 집에서 살고 있었다. 특히 아기자기한 인테리어와 높은 천장, 욕실과 연결되는 야외 수영장이 눈길을 끌었다.

이영자는 "1년 전에 진재영씨가 올린 SNS 사진을 보고, 제가 진재영씨한테 연락해서 집에 놀러 왔다"고 두 사람의 인연을 소개했다.

진재영은 "제주도가 너무 좋다"며 "지금도 제주도에 온 게 가장 잘한 일 같다"고 말했다. 이어 "귤밭의 창고를 개조해 만들었다. 소품 하나하나 제가 신경을 썼다"고 설명했다.

방송에 출연해 근황을 공개한 진재영은 드라마 '달콤한 나의 도시', 영화 '색즉시공' 등에 출연했다. 그는 2010년 4살 연하의 세미 프로골퍼와 결혼했다.



오늘의 꿀팁

  • 띠운세
  • 별자리운세
  • 날씨
  • 내일 뭐입지

많이 본 뉴스

메디슈머 배너_비만당뇨클리닉 (5/10~)
머니투데이-KB은행 설문 (5/15~5/28)
블록체인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