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결국 폭탄 터졌다"…우선주 '묻지마 투자' 주의보

머니투데이
  • 송지유 기자
  • VIEW 140,910
  • 2019.04.18 14:23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아시아나항공 인수 후보기업 우선주 상한가 행진 '끝'…18일 한화우·CJ씨푸드1우 등 하한가 직행

image
아시아나항공 인수 후보군으로 거론되던 기업들의 상한가 행진이 끝났다. 금호아시아나그룹의 아시아나항공 매각 결정 이후 주가가 치솟는 등 투기 조짐을 보이던 한화·CJ·롯데그룹 등 우선주가 일제히 급락하고 있다. 가장 유력한 인수 후보로 꼽혀온 SK그룹주도 하락세로 돌아섰다.

18일 오후 2시10분 현재 코스피 시장에서 한화그룹 우선주인 '한화우 (33,300원 상승1300 -3.8%)'는 가격제한폭인 29.95% 떨어진 3만3450원을 기록하고 있다. 한화우는 지난 15일부터 3거래일 연속 상한가 마감했던 종목이다. 한화케미칼 우선주인 ‘한화케미칼우 (13,450원 상승50 -0.4%)’와 한화투자증권 우선주인 '한화투자증권우 (2,500원 상승5 -0.2%)'는 전날보다 각각 24.4%, 16.5% 하락 중이다.

CJ그룹주도 내리막 길을 타고 있다. 지난 16일과 17일 상한가로 직행했던 CJ씨푸드 우선주인 'CJ씨푸드1우 (34,250원 상승400 1.2%)'는 이날 하한가인 4만1100원에 거래되고 있다. 상승 곡선을 그렸던 'CJ씨푸드 (2,590원 상승70 -2.6%)'와 CJ그룹 우선주인 'CJ우 (55,600원 상승100 0.2%)'도 7~8% 안팎 주가가 빠지고 있다.

지난 16일 반짝 상한가를 기록했던 롯데지주 우선주인 '롯데지주우 (52,100원 상승600 -1.1%)'는 전날 5%대 하락에 이어 이날은 13%대 낙폭을 보이고 있다. 금호아시아나그룹 오너 일가 기업이라는 이유 만으로 전날 상한가까지 치솟았던 대상그룹 지주사 우선주인 '대상홀딩스우 (6,500원 상승140 -2.1%)'도 17% 이상 하락률을 기록하고 있다.

이날 오전까지 상승세를 지속하던 SK그룹주도 하락 반전했다. SK케미칼과 SK디스커버리·SK·SK네트웍스 등 우선주가 일제히 약세다. 이 중 SK네트웍스우 (82,800원 상승2200 -2.6%)는 3거래일(15~17일) 연속, SK케미칼우 (24,950원 상승650 2.7%)SK디스커버리우 (16,900원 상승150 0.9%)는 지난 17일 각각 상한가를 기록한 바 있다.

고공행진을 지속하던 이들 우선주가 급락세로 전환한 것은 실체 없는 소문만으로 주가가 과도하게 올랐기 때문이다. M&A(기업인수합병)라는 달달한 재료에 정신없이 달려들었던 투자심리가 수그러들면서 시장이 이성을 찾고 있다는 신호이기도 하다.

문제는 실적·사업 등 펀더멘털과 관계없이 급등한 주가가 빠지면서 '폭탄돌리기' 장세가 될 수 있다는 것이다. 우선주는 유통 주식 수가 많지 않아 적은 거래량만으로 폭락할 수 있다. 쉽게 상한가까지 오른 만큼 하한가까지 빠지는 일도 비일비재하다. 소문만 믿고 '묻지마 매수'로 상투를 잡은 개인투자자들이 큰 손실을 입을 가능성이 큰 이유다.

실제로 이번 아시아나 매각 이슈는 해당 기업의 인수전 참여 의지 조차 확인되지 않은 상태에서 주가가 치솟으면서 거품이 형성됐다. 주가 상승 모멘텀 없이 주가가 오르다 보니 롯데지주·대상홀딩스·금호석유 등 우선주는 하루 만에 하락 반전했다.

개인 투자자들이 우선주 매집에 열을 올리는 동안 외국인과 기관은 전혀 움직이지 않았다는 점도 주목해야 한다. 조양호 회장 별세 후 한진칼 우선주(한진칼우 (52,800원 상승1200 -2.2%))가 5거래일 연속 상한가까지 오른 뒤 우선주 투자 과열 양상이 빚어졌다는 분석이다.

이한준 KTB투자증권 연구원은 "시장에선 아시아나항공 인수와 관련해 높은 프리미엄을 기대하고 있지만 현재는 인수후보군은 물론 인수가액 예상이 불가능한 시점"이라며 "인수 후보군이라는 풍문만 믿고 투자했다가 자금이 묶이거나 큰 손실을 볼 수도 있다"고 우려했다.



  • 송지유
    송지유 clio@mt.co.kr

    머니투데이 산업2부 송지유 차장입니다. 백화점과 대형마트, 편의점, 온라인몰 등 우리 생활과 밀접한 유통산업을 비롯해 패션, 뷰티 등 제조 브랜드 산업 전반을 담당하고 있습니다.

    기자의 다른기사

오늘의 꿀팁

  • 띠운세
  • 별자리운세
  • 날씨
  • 내일 뭐입지

많이 본 뉴스

메디슈머 배너_비만당뇨클리닉 (5/10~)
u클린 문화콘서트 배너 (5/17~)
블록체인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