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부산 여대생 피살…경찰 "뒤따라가 목 조른 25세 男 체포"

머니투데이
  • 류원혜 인턴기자
  • VIEW 30,472
  • 2019.04.19 11:41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용의자, CCTV에 범행 장면 찍혔지만 범행 부인…경찰 "금품 노린 범행"

image
김현정디자이너 / 사진=김현정디자이너
부산의 한 주택가 골목에서 여대생이 살해된 채 발견됐다. 경찰은 20대 남성 A씨를 강도·살인 혐의로 긴급 체포해 조사에 나섰다.

19일 부산 남부경찰서에 따르면 지난 18일 오전 7시쯤 부산 남구 한 주택가 주차 차량 아래서 대학생 B씨(21·여)가 숨져있다는 신고가 들어왔다.

A씨(25·남)는 18일 오전 4시15분쯤 귀가하는 여대생을 뒤따라가 목 졸라 살해한 뒤 시신을 인근에 주차된 차량 밑에 유기하고 핸드백을 빼앗아 달아난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은 주변 폐쇄회로(CC)TV영상과 주차차량 블랙박스 영상 등을 분석해 A씨가 B씨의 목을 조르는 장면을 확인했다. 이후 용의자 A씨의 인상착의를 토대로 이날 오후 8시쯤 A씨를 긴급 체포했다.

체포 당시 A씨는 혐의를 부인한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인근에 거주했던 A씨를 상대로 정확한 경위를 조사 중이다.

A씨는 강도·성폭력 등 범죄로 처벌받은 전력도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A씨가 B씨의 가방을 빼앗는 과정에서 B씨가 반항하자 목 졸라 살해한 것으로 보아 금품을 목적으로 범행한 것으로 보인다"며 "정확한 범행동기를 조사한 뒤 구속영장을 신청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오늘의 꿀팁

  • 띠운세
  • 별자리운세
  • 날씨
  • 내일 뭐입지

많이 본 뉴스

메디슈머 배너_비만당뇨클리닉 (5/10~)
머니투데이-KB은행 설문 (5/15~5/28)
블록체인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