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이언주 "한국당이 오라면 갈 것, 총선 전은 확실"

머니투데이
  • 한지연 기자
  • VIEW 9,522
  • 2019.04.19 21:32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image
이언주 바른미래당의원/ 사진=이동훈 기자 photoguy@
'보수대통합'을 주장해 온 이언주 바른미래당 의원이 공개 석상에서 자유한국당 입당 의사를 밝혔다.

이 의원은 19일 국회도서관 대강당에서 열린 정치평론가 고성국씨의 '자유우파 필승대전략' 출판 기념회에 참석했다. 이날 고씨가 한국당 입당 시점에 대해 질문하자 이 의원은 "한국당이 오라고 해야 가는 것"이라고 운을 뗐다.

이어 "(한국당에서) '이제 와야지'라고 한마디씩 하면 저는 '아유, 그럼요'라고 답한다"며 "가능하면 다른 사람들도 같이 갔으면 좋겠지만 그렇다고 싫어하는 분들까지 억지로 같이 가겠다고 하는 것은 아니다"고 선을 그었다.

이 의원은 그러면서 "확실한 건 우리는 결국 총선 전에 만난다는 것"이라며 "이건 확실히 약속하겠다"고 말했다.

이에 기념회 자리에 함께 있던 원유철 한국당 의원도 "이 의원은 한국당뿐 아니라 대한민국에 꼭 필요한 분 아니냐"며 "언제 꽃가마를 태워 드릴지 고민하고 있다"고 화답했다.



오늘의 꿀팁

  • 띠운세
  • 별자리운세
  • 날씨
  • 내일 뭐입지

많이 본 뉴스

메디슈머 배너_슬기로운치과생활 (5/20~)
머니투데이-KB은행 설문 (5/15~5/28)
블록체인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