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우즈벡의 '하얀 황금' 뭐기에..文 "신실크로드, 가슴 뛴다"

머니투데이
  • 타슈켄트(우즈베키스탄)=김성휘 기자
  • VIEW 15,001
  • 2019.04.19 21:43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the300]비즈니스포럼서 FTA·의료IT 제안..우즈벡 대통령 "韓기업 환영"

image
【타슈켄트(우즈베키스탄)=뉴시스】박진희 기자 = 우즈베키스탄을 국빈방문 중인 문재인 대통령이 19일(현지시각) 타슈켄트 대통령궁 영빈관에서 샤프카트 미르지요예프대통령과 확대회담을 하고 있다. 2019.04.19. pak7130@newsis.com
문재인 대통령은 19일(현지시간) 한국과 우즈베키스탄이 양국 자유무역협정(FTA)을 위한 공동 연구를 시작하기로 하고 투자보장협정도 개정했다며 "양국 간 교역과 투자가 확대되어‘신실크로드’를 열어가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또 국민생활과 밀접한 산업 인프라 협력, 보건의료 협력 등 크게 세 가지 '신실크로드' 협력 구상을 제안했다.



문 대통령은 우리측에선 대한상공회의소가 주관, 우즈벡 측에선 샤브카트 미르지요예프 대통령도 참석해 대규모로 열린 이 포럼에서 "첫째, 국민 생활과 밀접한 산업인프라를 구축하는데 협력을 강화해 나갈 것"이라며 이날 개소한 한-우즈베키스탄 농기계 R&D 센터 외에도 목화 산업 고도화를 위한 한-우즈베키스탄 섬유테크노파크 조성, 한-우즈베키스탄 희소금속센터 개소 등을 언급했다.

희소금속에 대해선 "우즈베키스탄이 보유한 텅스텐 등 희소금속이 한국의 기술과 장비를 통해 4차 산업혁명의 신소재로 재탄생할 것"이라고 기대했다. 또 "한국은 플랜트 건설 분야에서 세계 최고 수준의 기술력과 노하우를 갖고 있다"며 "수르길 프로젝트 등 그간의 경험을 바탕으로 플랜트 산업 협력도 계속 확대하겠다"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우즈베키스탄에는 ‘하얀 황금’이라 불리는 목화밭이 끝없이 펼쳐져 있다"며 "풍부한 목화를 다양한 고부가가치 제품으로 가공한다면, 향후 우즈베키스탄의 수출을 이끌 엔진이 될 것이다. 한국도 참여하겠다"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둘째, 양국 간 교역과 투자를 촉진하기 위한 기반을 더욱 강화할 것"이라며 FTA 공동연구, 투자보장협정 개정 등을 언급했다. 또 "한국은 우즈베키스탄의 WTO 가입이 조속히 이뤄지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며 ‘전자무역 플랫폼 구축 지원사업’도 차질 없이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셋째, 보건·의료와 문화 등 양국 간 협력의 지평을 넓힐 것"이라며 "양국은‘한-우즈베키스탄 보건의료 협력센터’ 설치에 합의했다. 5G 기술을 응용한 e-헬스 분야의 협력도 양국 국민의 건강을 지킬 뿐 아니라 혁신성장산업이 되어, 사마르칸트 종이처럼 양국이 함께 중앙아시아, 유럽으로 공동 진출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앞서 "세계적으로 유명한 종이, ‘사마르칸트지(紙)’에는 양국 간의 오랜 인연과 함께 문명의 전파가 만들어내는 역동적인 역사가 담겨있다"고 말했다. 이어 "우즈베키스탄에 거주하는 18만명의 고려인은 양국 문화를 이어주는 가교역할을 잘해 주고 계신다"며 "다시 한 번 감사의 말씀을 드리며, 고려인 사회에 대해 더 많은 애정을 갖겠다"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유라시아 공동번영을 위해 ‘신북방정책’을 추진 중"이라며 "한국은 한반도 평화를 통해 유라시아 대륙, 중앙아시아와 유럽까지 교류와 협력을 확대하고자 한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우즈베키스탄 속담 중에 ‘혼자서는 바위를 옮길 수 없으나, 함께하면 도시도 옮길 수 있다’는 말이 있다"며 "우즈베키스탄과 한국이 함께한다면, 양국의 상생번영은 물론, 유라시아 전체의 평화와 공동번영도 이룰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끝으로 "신실크로드라는 말만으로도 가슴이 뛴다"며 "함께 새로운 동서교류, 번영의 길을 개척합시다"라고 말했다.

미르지요예프 대통령도 문 대통령에 앞선 연설에서 "우즈벡은 한국 기업들을 환영하며 신규 사업과 아이디어를 현실화할 수 있도록 다각도의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임을 재확인한다"며 "우즈벡에 진출하게 된다면, 여러분은 좋은 성공스토리를 써나갈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오늘의 꿀팁

  • 띠운세
  • 별자리운세
  • 날씨
  • 내일 뭐입지

많이 본 뉴스

메디슈머 배너_비만당뇨클리닉 (5/10~)
남기자의체헐리즘 (1/15~)
블록체인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