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BTS보고 한국 여행해볼까"…한류팬 1만 명, 광주 모인다

머니투데이
  • 유승목 기자
  • 2019.04.24 16:19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전 세계 65개국 1만여 외국인 광주 집결…몽골 한류팬 위해 특별전세기 띄우기도

image
지난 20일 저녁 중국 광저우 시내에서 방탄소년단(BTS)팬클럽 등 현지 한류팬 180명이 모인 모습. 이들은 오는 28일 광주월드컵경기장에서 '2019광주FINA세계수영선수권대회 성공기원 SBS슈퍼콘서트'에 참석한다. /사진=한국관광공사
전 세계 케이팝(K-Pop) 한류팬이 방탄소년단(BTS)과 인기 케이팝 스타들을 만나기 위해 광주로 모인다.

한국관광공사는 오는 28일 광주월드컵경기장에서 개최되는 '2019광주FINA세계수영선수권대회 성공기원 SBS슈퍼콘서트'에 전 세계 65개국 한류팬 1만여 명이 관람한다고 24일 밝혔다. 이번 공연에는 BTS를 비롯, 트와이스, 모모랜드, 아이즈원 등 국내 인기 가수 10개팀이 출연한다.

이번 행사는 외국인관광객 유치 활성화를 위해 마련됐다. 관광공사는 해외지사 네트워크를 총동원해 현지 여행사 및 항공사와 공동으로 방한상품을 준비했다. 한류팬들은 콘서트 관람을 포함, 인근지역 관광지와 음식을 탐방하게 된다.

공사에 따르면 중국 광저우에서 BTS 팬클럽회원 1200여 명이 방한한다. 광주시와 자매결연을 맺고 있는 이들은 콘서트 관람에 앞서 한국관광홍보관에 들러 한복 입기체험, 길거리음식체험, 뷰티 체험 등을 즐길 예정이다. 일본에서도 도쿄, 나고야, 오사카 등 각지에서 모인 한류팬 1200여 명이 한국을 찾는다. 이들은 광주 전통시장인 양동시장과 향토음식박물관 등을 방문해 광주의 정취를 느낀다.

몽골 한류팬 150여 명은 울란바토르와 전남 무안을 잇는 특별전세기를 통해 방한한다. 이들은 전남 여수에서 해상케이블카를 타본 뒤 광주에서 콘서트를 즐긴다. 독일 한류팬 30여 명은 BTS 멤버 제이홉이 유년시절 댄스를 연습한 광주 시내 댄스학원에서 케이팝 춤사위를 직접 체험한다. 이들은 드라마 '미스터선샤인' 촬영지인 충남 논산 '선샤인 스튜디오'를 방문, 드라마 속 주인공이 되는 시간도 가진다.

이 밖에 홍콩과 싱가포르 등 각지에서 8000여 명의 한류팬이 방한할 예정이며, 주한 외국인 SNS(소셜네트워크서비스) 기자단, 유학생 등 국내거주 외국인 1300여 명도 공연을 관람한다. 광주전남지역 다문화가정 400여 명과 외국인 근로자 300여 명도 공연에 초청된다.

한화준 관광공사 관광상품실장은 "이번 콘서트는 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 뿐 지역관광 홍보와 지역경제 활력을 제고하는 데 의의가 있다"며 "향후 해외 관광객에 대한 홍보와 마케팅을 더 강화할 것"이라고 말했다.



오늘의 꿀팁

  • 띠운세
  • 별자리운세
  • 날씨
  • 내일 뭐입지

많이 본 뉴스

메디슈머 배너_비만당뇨클리닉 (5/10~)
남기자의체헐리즘 (1/15~)
블록체인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