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커피, 하루 4잔 이상 마셨다가는…

머니투데이
  • 이호길 인턴기자
  • VIEW 211,375
  • 2019.04.26 06:15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커피, 탈수증 유발·치아 착색 등 부작용…지나친 섭취는 좋지 않아

[편집자주] 김대리가 생활 속 꿀팁을 전합니다. 엄마, 아빠, 싱글족, 직장인 등 다양한 모습의 김대리가 좌충우돌 일상 속에서 알아두면 유용한 생활정보를 소개합니다. 의식주, 육아, 여행, 문화 등 생활 곳곳에서 만나는 깨알정보에서부터 "나만 몰랐네" 싶은 알짜정보까지 매주 이곳에서 꿀 한 스푼 담아가세요.

/사진=이미지투데이
/사진=이미지투데이
커피, 하루 4잔 이상 마셨다가는…
#출근길에 커피 한잔을 사 들고 회사로 향하는 김대리. 오전 회의와 점심식사 이후 커피를 마시고 퇴근길에 한잔을 더 추가한다. 하루 평균 4~5잔 마시는 커피. 그런데 요새 잠자리에서 부쩍 뒤척거리는 이유가 혹시 커피 때문일까? 카페인을 많이 섭취하는 것 같기는 한데...커피를 많이 마시면 부작용은 어떤 것이 있을까?


◇카페인의 두 얼굴? '각성 효과와 수면 방해'
커피에는 중추신경 자극제인 카페인이 함유돼 있다. 이는 피로감을 느끼게 하는 '아데노신(adenosine)'이라는 물질의 분비를 차단함으로써 뇌의 각성을 유지시킨다. 직장인이 업무의 효율을 높이고, 수험생이 집중력 향상을 위해 커피를 마시면 효과를 볼 수 있는 것이다.

그러나 이는 '양날의 검'이다. 카페인은 뇌에 자극을 주면서 수면을 방해한다. 그뿐만 아니라, 근본적인 피로 해소 효과를 내지 못하고 유예함으로써 피로도를 오히려 가중시킨다. 카페인을 과다 섭취하면 불안감을 유발하고 피로를 누적시킬 수 있기에 주의해야 한다. 카페인에 예민한 사람의 경우에는 커피를 마시고 눈을 전혀 붙이지 못하기도 한다.

정재승 카이스트 교수는 과거 한 방송에 출연하여 "우리 사회가 커피를 많이 마신다는 것은 그렇지 않으면 하루를 보낼 수 없다는 것을 의미한다"라며 "굉장히 피로한 사회라는 것"이라고 진단한 바 있다.

탈수증 유발할 수도…"물 자주 마셔야"
카페인의 또 다른 효과 중 하나는 이뇨 작용을 촉진하는 것이다. 카페에서 커피를 마시고 있으면 화장실을 자주 찾게 되는 이유가 이 때문이다. 커피를 마시면 음료의 2배 정도 수분을 배출하게 되기 때문에 체내 수분이 부족해질 수 있다. 이는 탈수 현상을 부추기는 원인이 된다.

탈수증을 방지하려면 커피를 마실 때, 의식적으로 수분을 섭취하는 것이 중요하다. 커피는 입 안을 마르게 해 구강건조증을 유발할 수도 있기 때문에 생수를 충분히 마실 필요가 있다. 커피뿐만 아니라 카페인이 다량 함유된 홍차와 녹차 등도 마찬가지 증상을 일으킬 수 있으니 수분 섭취에 신경써야 한다.
/사진=이미지투데이
/사진=이미지투데이
◇치아 착색 우려…"아메리카노보다는 라테"
커피의 첨가물과 색소가 치아 표면에 남으면 착색 효과를 유발할 수도 있다. 박용덕 경희대 치과대학 교수의 연구에 따르면, 커피(아메리카노)와 홍차·초콜릿·김치찌개 등의 음료와 식품은 착색력이 강했다. 치과 전문의는 "치아 착색을 피하기 위해서는 커피를 마실 때 빨대를 이용해 치아에 닿지 않도록 해야 한다"고 말한다. 이어 "중간중간 물로 입안을 헹궈내는 것도 중요하다"고 조언했다.

치아의 색이 누렇게 변하는 것이 우려된다면 마시는 커피를 아메리카노에서 카페라테로 바꿔보자. 박 교수의 연구에 따르면, 카페라테의 착색 정도는 아메리카노의 절반 수준이었다. 카페라테에는 우유가 첨가되어 있기 때문에 아메리카노보다 착색 정도가 낮은 것으로 알려졌다.

◇커피 섭취의 장점도 있어…"지나치면 독(毒)"
커피의 부정적인 영향을 쭉 나열했지만, 부작용만 존재하는 것은 아니다. 커피의 긍정적인 요인도 많다. 대표적인 것이 항산화·항염 효과이다. 커피의 성분 중 하나인 '폴리페놀(polyphenol)'에는 항산화 물질이 풍부하여 노화를 예방하는 데 도움을 준다. 커피를 자주 마시는 여성은 우울증 발병 위험이 20% 낮아진다는 하버드 공중보건대학의 연구 결과도 있다.

그러나 지나친 커피 섭취는 '독(毒)'이 될 수 있다. 자신의 체질과 카페인의 민감성을 잘 파악하고, 적절한 양의 커피를 마시는 것이 좋다. 식품의약품안전처에 따르면, 카페인 일일 섭취 권장량은 성인 남성 400㎎, 임산부 300㎎, 어린이 75㎎ 수준이다. 시중의 프랜차이즈 카페에서 판매하는 아메리카노에는 100~200mg의 카페인이 들어있다. 성인 남성 기준 하루 2~4잔 이상 마시면 과량 섭취하는 것. 이를 고려한 '지혜로운 커피 마시기'가 필요하다.



오늘의 꿀팁

  • 띠운세
  • 별자리운세
  • 날씨
  • 내일 뭐입지

많이 본 뉴스

메디슈머 배너_슬기로운치과생활 (5/20~)
머니투데이-KB은행 설문 (5/15~5/28)
블록체인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