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통합검색

WKBL 2차 FA 협상 발표... 김이슬 신한·최희진 KB 이적

머니투데이 스포츠
  • 박수진 기자
  • 2019.04.25 18:51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image
김이슬. /사진=WKBL 제공
WKBL이 25일 FA 2차 협상을 발표했다. 김이슬(25)과 최희진(32)이 각각 신한은행과 KB스타즈로 이적한 반면, 김수연(33)은 새 소속팀을 찾지 못했다.

WKBL에 따르면 FA 김이슬은 원소속팀 KEB하나은행에서 신한은행으로 이적한다. 계약 기간은 3년이고, 2019년 연봉은 1억 8100만원이다. FA 최희진 역시 삼성생명에서 KB로 팀을 옮긴다. 계약 기간은 2년이고, 2019년도 연봉은 5800만원이다.

WKBL이 마련한 보상 규정에 따라 김이슬과 최희진이 FA를 통해 이적하면서 원소속 구단인 KEB하나은행과 삼성생명은 보호 선수 6명을 제외한 보상선수 1명 또는 계약 금액의 100%의 보상금을 받을 수 있다.

다만, KB 김수연은 2차 협상까지 결렬돼 3차 협상을 진행하게 된다. 원소속 구단과 진행하는 3차 협상 기간은 26일부터 30일까지 이며, KB의 제시 연봉인 5000만원의 30% 범위 이내에서 계약을 체결 가능하다.



오늘의 꿀팁

  • 띠운세
  • 별자리운세
  • 날씨
  • 내일 뭐입지

많이 본 뉴스

메디슈머 배너_비만당뇨클리닉 (5/10~)
u클린 문화콘서트 배너 (5/17~)
블록체인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