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국회 4층 정개특위 회의장, 저녁 8시부터 양측 충돌 본격화

머니투데이
  • 한지연, 조준영 기자
  • 2019.04.26 20:32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the300]26일 정개특위 회의장 앞 대치

image
정개특위 회의장 앞 한국당과 여야 4당 의원들이 대치중이다/사진=조준영기자
자유한국당을 제외한 여야 4당이 합의한 선거제 개정안의 패스트트랙(신속처리 안건) 상정을 위해 국회 정치개혁특별위원회가 26일 오후 8시 회의를 소집했다. 회의를 개최하려는 여야 4당과 회의를 막으려는 한국당이 회의장인 국회 본청 220호 앞에서 구호를 외치며 충돌 중이다.

심상정 정개특위위원장과 김종민 민주당 간사가 이끄는 여야 4당과 장제원 한국당 간사와 원유철 의원 등 한국당이 회의장 앞에서 줄다리기를 벌이고 있다.

심 위원장은 "불법점거하는 한국당 의원들, 회의 개의해야 하니 길을 비켜달라"며 "여러분은 국회법을 위반 중이다"고 말했다. 김 의원 역시 "의원님들 이러셔도 실효성이 없다"고 한국당 의원들을 설득했다.

그러나 장 의원은 심 의원 앞을 막고 "이건 아니다"며 길을 비켜주지 않았다. 진영을 나눈 한국당 의원들과 여야 4당 의원들이 맞붙으며 회의를 열기는 쉽지 않아보인다.

민주당은 이날 전자입법을 통해 패스트트랙 법안을 모두 국회 의안과에 접수했다.



오늘의 꿀팁

  • 띠운세
  • 별자리운세
  • 날씨
  • 내일 뭐입지

많이 본 뉴스

메디슈머 배너_슬기로운치과생활 (6/14~)
남기자의체헐리즘 (1/15~)
블록체인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