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아들 목 꺾였는데… " 최민환 '아기띠 시구' 논란

머니투데이
  • 박가영 기자
  • VIEW 508,376
  • 2019.06.09 13:45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지난 8일 아들 안은 채 시구해 "위험하다"는 지적 받아…한화, 해당 영상 삭제

image
논란이 된 최민환 아기띠 시구 장면/사진=유튜브 '이글스TV' 영상 캡처
그룹 FT아일랜드 최민환이 아들을 안은 채 시구에 나섰다가 여론의 질타를 받고 있다.

최민환·율희 부부는 지난 8일 대전 한화생명이글스파크에서 열린 '2019 신한은행 MY CAR KBO리그' 한화 이글스-LG 트윈스 경기에서 각각 시구와 시타를 했다.

최민환은 이날 아기띠로 아들 재율군을 앞으로 안은 채 마운드에 올랐다. 야구공을 잡은 최민환은 타자석에 선 아내 율희를 향해 힘껏 공을 던졌다. 이 과정에서 재율군의 목이 뒤로 꺾이는 듯한 모습이 화면에 잡히면서 논란이 일었다.

이를 본 누리꾼들 사이에선 "너무 위험했다", "영상 봤는데 헉 소리가 나올 정도로 깜짝 놀랐다", "꼭 아기를 안고 시구를 해야 했나", "아기 목은 어릴 때 제일 조심해야 하는 부분인데…기본 육아 상식 다시 공부해야 할 듯" 등 우려 섞인 비판이 쏟아지고 있다.

논란이 일자 9일 한화 유튜브 공식 채널 '이글스TV'는 최민환 시구 영상을 삭제했다.

한편 최민환과 율희는 지난해 5월 아들을 낳고 그해 10월 결혼식을 올렸다.



오늘의 꿀팁

  • 띠운세
  • 별자리운세
  • 날씨
  • 내일 뭐입지

많이 본 뉴스

메디슈머 배너_슬기로운치과생활 (6/14~)
남기자의체헐리즘 (1/15~)
블록체인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