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아이유가 쉬려고 산 양평 전원주택, 가격이…

머니투데이
  • 이호길 인턴기자
  • VIEW 6,642
  • 2019.06.17 09:20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아이유, 양평군 주택과 토지 30억원에 매입 사실 알려져

image
가수 아이유./사진=김휘선 기자 hwijpg@
가수 겸 배우 아이유(본명 이지은)가 부동산 큰손이 된 것으로 알려졌다.

중앙일보는 17일 대법원 인터넷등기소와 부동산업계를 인용해 아이유가 지난해 8월1일 경기도 양평군의 2층짜리 주택(연면적 194㎡)과 토지(대지면적 562㎡)를 22억원에 매입했다고 보도했다. 같은 해 11월5일에는 추가로 주변 땅 6필지(대지면적 1524㎡)를 8억원에 샀다고 전했다.

보도에 따르면 아이유의 소속사 카카오M은 "아이유는 주말에 친할머니를 포함한 가족과 편안하게 쉬기 위해 주택 등을 구매했다"고 밝혔다.

앞서 아이유는 지난해 2월 경기 과천시 건물과 토지를 46억원 상당에 매입한 것으로 전해졌다. 이 건물에는 아이유의 개인 작업실과 아이유 모친의 사무실, 아이유가 지원하는 후배들의 연습실이 마련돼 있다.

아이유의 해당 건물 매입 사실이 알려지자 '부동산 투기' 의혹이 제기되기도 했다. 당시 한 매체는 아이유가 사들인 건물과 토지의 시세가 69억원으로 매입 때보다 23억원가량 상승했다고 전했다. 이를 근거로 투기 목적의 매매가 아니었냐고 지적한 것이다.

이에 아이유 측은 "투기를 목적으로 구매한 것이 전혀 아니다"라며 "해당 보도에 나온 23억원의 상승폭 역시 사실이 아니다"라고 부인했다. 또한 "시세 차익을 노리고 단기간에 매각할 계획이 없다"라고 덧붙인 바 있다.



오늘의 꿀팁

  • 띠운세
  • 별자리운세
  • 날씨
  • 내일 뭐입지

많이 본 뉴스

메디슈머 배너_슬기로운치과생활 (6/28~)
금융스낵컬처공모전(6/26~8/11)
블록체인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