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SK이노 제주 폐비닐·플라스틱 열분해 고도화 지원

머니투데이
  • 우경희 기자
  • 2019.07.12 09:49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image
SK이노베이션은 지난 11일 제주클린에너지 본사에서 이성준 SK이노베이션 기술혁신연구원장, 김태윤 제주클린에너지 대표 등이 참석한 가운데 폐플라스틱∙폐비닐 열분해 유화기술 고도화를 위한 MOU(양해각서)를 체결했다./사진제공=SK이노베이션<br>
SK이노베이션이 제주클린에너지와 손잡고 열분해 유화기술 기반, 폐플라스틱∙폐비닐 등 환경문제 해결에 앞장선다고 12일 밝혔다.

SK이노베이션은 지난 11일 제주클린에너지 본사에서 이성준 SK이노베이션 기술혁신연구원장, 김태윤 제주클린에너지 대표 등이 참석한 가운데 폐플라스틱∙폐비닐 열분해 유화기술 고도화를 위한 MOU(양해각서)를 체결했다고 밝혔다.

SK이노베이션은 그린 밸런스 전략(환경분야 사회적가치 플러스 전략)을 적극 추진 중이다. 국내 대표 에너지∙화학기업인 SK이노베이션이 친환경 기술을 보유한 전문업체와 협력해 초국가적 이슈인 폐플라스틱∙폐비닐 문제 해결에 적극 나섰다는 점에서도 큰 의미가 있다.

SK이노베이션은 오랜 기간 축적된 석유화학 R&D(연구개발) 역량에 기반해 제주클린에너지가 보유한 열분해 유화기술을 개선 및 최적화하고, 확대 적용할 수 있는 방안을 함께 찾는다. 폐플라스틱∙폐비닐 열분해로 만들어진 열분해정제연료유의 사용처를 다변화하고 고부가화하기 위한 방안 등도 공동 연구한다.

열분해 유화기술은 통상적인 플라스틱∙비닐 제조 기술을 역으로 구현해 낸 것이다. 폐플라스틱∙폐비닐을 가열분해해 석유화학 원료를 만들어 내는 기술이다. 환경문제를 해결하는데 매우 효과적일 뿐만 아니라 자원 순환율 향상 등 다양한 친환경 사회적 가치를 창출할 수 있다.

제주클린에너지는 우수한 열분해 유화기술을 보유한 업체로 환경부 한국환경공단 산하 한국순환자원유통센터 회원사다. 제주도 내에서 2013년부터 열분해 공장을 가동하고 있다. 제주지역 지자체의 협조 등으로 폐플라스틱∙폐비닐을 안정적으로 공급 받고 있으며 이를 저온 열분해해 연료유를 생산, 지역 발전시설 및 제지공장∙아스콘공장 등에 판매 중이다.

이성준 원장은 “제주클린에너지의 열분해 기술에 SK이노베이션의 공정 및 촉매 관련 역량과 노하우가 더해 진다면 공정 최적화, 정제연료유 고부가화 등 다양한 측면에서 시너지를 낼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오늘의 꿀팁

  • 띠운세
  • 별자리운세
  • 날씨
  • 내일 뭐입지

많이 본 뉴스

메디슈머 배너_슬기로운치과생활 (6/28~)
금융스낵컬처공모전(6/26~8/11)
블록체인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