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통합검색
제7회 청년기업가대회 배너(~9/3)대학생 축제 MT금융페스티벌 배너 (~8/20)
세상과 잘 사는법, 내가 잘 사는법 - 네이버 법률

현대차, 국제전기차엑스포서 '1000만원대' 전기차 공개

아이오닉 일렉트릭 아이(I)트림 제주도 기준 1840만원 구입가능..업계 최대규모 참가

머니투데이 장시복 기자 |입력 : 2017.03.16 09:37
폰트크기
기사공유
현대차 아이오닉 3총사/사진제공=현대차
현대차 아이오닉 3총사/사진제공=현대차
현대자동차 (144,500원 상승500 0.3%)가 16일 제주 서귀포시 여미지식물원에서 열리는 '2017 국제 전기 자동차 엑스포'에서 '1000만원대 순수전기차'를 선보인다.

이번 엑스포의 메인 스폰서로 참가한 현대차는 가장 큰 규모인 306㎡ 규모의 전시장을 마련했다. 야외에도 330㎡ 규모의 부스를 차려 국내 대표 친환경차 업체임을 드러냈다.

이번 전시장의 콘셉트를 '이지 투 액세스 아이오닉'(Easy to access, IONIQ)으로 정했다. 방문객들에게 아이오닉 일렉트릭의 상품과 편의 서비스 등을 쉽게 체험할 수 있도록 구성한 게 특징이다.

특히 이 자리에 참석한 이광국 국내영업본부장(부사장)은 순수전기차 아이오닉 일렉트릭의 보급형 'I(아이) 트림'을 공개했다.

I트림은 현대차가 지난 2월 출시한 2017년형 아이오닉 일렉트릭의 N트림과 Q트림에 이은 경제형 모델이다.

I트림의 가격을 기존 N트림에서 160만 원 낮춰 1840만원(제주도 기준, 정부와 제주도 지자체 보조금 및 세제혜택 적용 후)로 살 수 있게 책정했다.(각 지자체 별 보조금 상이함)

이 부사장은 "I트림은 경제적 가치를 중시하는 고객과 렌터카 등 사업용 구매 고객을 위해 가격 경쟁력을 갖췄다"며 "더 많은 고객들이 보다 합리적인 가격으로 전기차를 구매할 수 있게 했다"고 말했다.

지난해 6월 국내 순수전기차 시장에 뛰어든 현대차 아이오닉 일렉트릭은 지난해 판매 실적 3749대를 기록해 63.9%(총 시장규모 5858대)의 점유율을 보이며 높은 인기를 보였다.

뿐만 아니라 올해 전기차 공모를 시작한 이후 약 한달 반의 기간 동안 지난해 판매량의 72% 수준인 2700대가 넘는 계약이 이뤄졌다는 게 현대차 설명이다.

한편 현대차는 국내 전기차 저변확대를 위해 이번 엑스포를 시작으로 '아이오닉 트라이브' 캠페인을 실시한다.

실제 구매고객 50명을 섭외해 진행한 인터뷰를 바탕으로 친환경 차량 이용 장점을 보다 친숙하고 현실적인 방법으로 전달하는 것이다.

고객의 차량 이용 모습을 3D 피규어로 제작해 전시하고 아이오닉 전용 인스타그램 페이지를 통해 영상과 이미지를 공개할 계획이다.

장시복
장시복 sibokism@mt.co.kr

머니투데이 산업1부 자동차물류팀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오늘의 주요뉴스



베스트클릭

실시간 급상승

10초

5분간 수집된 조회수 기준

오늘의 운세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