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통합검색

실시간 속보

기아차, 뉴욕모터쇼 참가..'신형 프라이드' 美시장 첫 선

머니투데이 장시복 기자 |입력 : 2017.04.13 10:37
폰트크기
기사공유
신형 프라이드/사진제공=기아자동차
신형 프라이드/사진제공=기아자동차
기아자동차의 '신형 프라이드'가 미국 시장에 첫 선을 보였다.

기아자동차 (38,850원 상승550 1.4%)는 12일(현지시간) 미국 뉴욕 제이콥 재비츠 센터에서 개막한 ‘2017 뉴욕 국제 오토쇼(이하 뉴욕모터쇼)에서 ‘신형 프라이드(현지명 리오)’를 선보였다.

오스 헤드릭 기아 미국법인 상품총괄 부사장은 "신형 프라이드는 디자인, 편의성, 승차감 등 많은 부분에서 의미있는 발전을 이뤄낸 모델"이라며 "미국 소형차 시장에서 고객들의 기대치를 더욱 높여줄 것으로 자신한다"고 말했다.

신형 프라이드는 한국, 미국, 유럽의 기아 디자인센터가 긴밀한 협업을 통해 설계됐다. 직선 위주의 간결한 선처리와 매끄러운 면처리를 통해 이전 모델보다 훨씬 세련되고 스포티한 외형을 완성했다는 설명이다.

신형 프라이드는 최고출력 130마력(hp), 최대토크 119lbf·ft의 감마 1.6 GDI 엔진을 탑재했다.

신형 프라이드는 올해 3분기 중 미국 시장에 출시될 예정이다.

이와 함께 기아차는 프리미엄 퍼포먼스 세단 ‘스팅어’도 선보였다. 올해 1월 디트로이트모터쇼를 통해 첫 공개된 바 있다.

한편 기아차는 이번 뉴욕모터쇼에서의 전시공간을 마련하고 ▲신형 프라이드, 스팅어 등 신차 5대 ▲니로·K5 하이브리드, 니로·K5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쏘울 EV 등 친환경차 6대 ▲K9, K7, 스포티지, 쏘렌토, 카니발 등 양산차 12대 등 총 23대의 차량을 선보이며 기아차 브랜드와 신차 알리기에 주력할 계획이다.

장시복
장시복 sibokism@mt.co.kr

머니투데이 산업1부 자동차물류팀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오늘의 주요뉴스



베스트클릭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