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통합검색

실시간 속보

경제신춘문예 (~12.08)KMA 2017 모바일 컨퍼런스 (~11.23)
세상과 잘 사는법, 내가 잘 사는법 - 네이버 법률

BMW 3세대 '뉴 X3' 첫 공개…올 11월 글로벌 출시

한국 올 겨울 공식 출시 예정...X3 최초 M퍼포먼스 '뉴 X3 M40i' 선봬

머니투데이 김남이 기자 |입력 : 2017.06.27 10:11
폰트크기
기사공유
BMW 뉴 X3 /사진제공=BMW 그룹
BMW 뉴 X3 /사진제공=BMW 그룹
BMW 그룹은 지난 26일(현지시간) 3세대 ‘뉴 X3’를 공개했다. BMW ‘뉴 X3’는 오는 11월부터 전세계 시장에 출시되며 국내에는 오는 겨울 공식 출시될 예정이다.

BMW ‘X3’는 2003년 첫 선을 보인 이후 현재까지 전 세계에서 150만대 이상 판매된 중형 스포츠 액티비티 비히클(SAV)이다. 2세대 ‘X3’는 2011년 출시했다.

BMW ‘뉴 X3’의 앞뒤 짧은 오버행(앞·뒤 차축에서 차량 끝단)을 포함한 균형 잡힌 차제비율은 앞뒤 50:50 무게 배분을 더욱 강조한다. 전 세대 보다 더욱 커진 전면의 키드니 그릴과 새로운 디자인의 주간 주행등, 후면의 LED 라이트 등이 역동적 이미지를 강조한다.

‘뉴 X3’는 효율성을 강화한 파워트레인과 지능형 경량 디자인을 통해 이전 모델에 비해 무게를 최대 55kg까지 줄였다. 공기저항계수(Cd)는 동급 최고 수준인 0.29(이하 유럽기준)까지 낮췄다.

BMW 뉴 X3 /사진제공=BMW 그룹
BMW 뉴 X3 /사진제공=BMW 그룹
‘뉴 X3’의 엔진 라인업은 가솔린 3종, 디젤 2종 등 총 5개 모델이다. ‘X3’ 라인업 최초의 M 퍼포먼스 모델인 ‘뉴 X3 M40i’는 3리터 직렬 6기통 가솔린 엔진을 탑재해 최고출력 360마력과 최대토크 51.0kg·m 힘을 발휘한다. 정지 상태에서 시속 100km까지 가속을 4.8초 만에 완료한다.

2리터 4기통 가솔린 엔진을 탑재한 ‘뉴 X3 xDrive30i’는 최고출력 252마력, 최대토크 35.7kg·m의 힘을 낸다. 2리터 4기통 디젤 엔진을 탑재한 ‘뉴 X3 xDrive20d’는 최고출력 190마력, 최대토크 40.8kg·m의 힘을 내며, 3리터 6기통 디젤 엔진을 탑재한 ‘뉴 X3 xDrvie30d’는 최고출력 265마력, 최대토크 63.3kg·m이다.

최고출력 184마력의 ‘뉴 X3 20i’는 2018년 출시 예정이다. 뉴 X3의 모든 라인업은 각 엔진에 최적화된 8단 스텝트로닉 자동 변속기를 기본 탑재한다.

옵션으로 제공되는 드라이빙 어시스턴스 시스템에는 △전방 차량과의 거리에 따라 충돌이 예상될 경우 시각 및 청각 경고와 함께 자동으로 조향, 가속, 제동을 도와주는 ‘액티브 크루즈 컨트롤’ △스티어링과 차선제어 보조기능이 포함된 ‘드라이빙 어시스턴트 플러스 패키지’ △차선변경 보조 기능, 측면 충돌보호 기능이 탑재된 차선 유지 보조 기능 등 탑재된다.

이외에도 디스플레이 키는 도어의 개폐여부와 주행 가능 거리, 차량의 이상 여부 등 다양한 차량 정보를 확인할 수 있으며 보조 난방 시스템의 원격 작동까지도 가능하다. 또 스마트폰에서 선택한 목적지를 바로 차량 내비게이션에 입력하고, 최적의 주행 경로와 시간 등을 계산할 수도 있다.

BMW 뉴 X3 /사진제공=BMW 그룹
BMW 뉴 X3 /사진제공=BMW 그룹

김남이
김남이 kimnami@mt.co.kr

인간에 관한 어떤 일도 남의 일이 아니다. -테렌티우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오늘의 주요뉴스



베스트클릭

실시간 급상승

10초

5분간 수집된 조회수 기준

오늘의 운세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