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통합검색
지방자치 정책대상 (~10/20)
세상과 잘 사는법, 내가 잘 사는법 - 네이버 법률

제네시스, 첫 중형세단 'G70' 출시 "내수 연 1만5000대 판매"

(상보)20일부터 시판 3750만~5180만원… 가솔린 3.3 터보 'G70 스포츠'로

머니투데이 화성(경기)=장시복 기자 |입력 : 2017.09.15 12:35|조회 : 73948
폰트크기
기사공유
양웅철 연구개발총괄 담당 부회장(오른쪽에서 두번째)을 비롯한 임원들이 15일 오전 경기도 화성시 현대자동차 남양연구소 디자인센터에서 열린 첫 중형 럭셔리 세단 '제네시스 G70' 공식 출시 행사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사진=김창현 기자
양웅철 연구개발총괄 담당 부회장(오른쪽에서 두번째)을 비롯한 임원들이 15일 오전 경기도 화성시 현대자동차 남양연구소 디자인센터에서 열린 첫 중형 럭셔리 세단 '제네시스 G70' 공식 출시 행사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사진=김창현 기자
제네시스 브랜드의 첫 중형 럭셔리 세단 '제네시스 G70'가 공식 출시됐다.

메르세데스-벤츠 C클래스, BMW 3시리즈, 아우디 A4 등 독일 프리미엄 세단들과 정면 승부를 펼칠 예정이다.

제네시스 브랜드는 15일 경기 화성시 남양연구소 내 디자인센터에서 양웅철 연구개발총괄 담당 부회장 등 회사 관계자가 참석한 가운데 제네시스 G70 공식 출시 미디어 행사를 가졌다. 이 신차는 오는 20일부터 본격 판매에 들어간다.

G70이 등장함으로써 대형 G80, 초대형 EQ900(해외명 G90)에 이은 제네시스 세단 라인업이 완성됐다.

양 부회장은 "제네시스는 대한민국에서 탄생한 럭셔리 브랜드로 남양연구소를 중심으로 세계 곳곳의 글로벌 인재들이 연구개발에 매진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광국 현대차 국내영업본부장(부사장)은 "내수 시장에서 G70를 연간 1만 5000대 팔아, 엔트리급 프리미엄 세단 시장에서 동급 판매 1위를 달성할 것"이라고 밝혔다.

G70는 해외 시장에도 적극 진출한다. 중동·러시아·호주에선 올 하반기 또는 내년 초에 G70를 내놓으며, 북미에선 내년 3월쯤 출시된다. 해외 판매 목표는 아직 정해지지 않았으며, 해당 시장 출시 시점에 맞춰 검토할 예정이다.

현대자동차가 15일 오전 경기도 화성시 남양연구소 디자인센터에서 첫 중형 럭셔리 세단 '제네시스 G70' 공식 출시 행사를 갖고 있다. 화성(경기)=김창현 기자
현대자동차가 15일 오전 경기도 화성시 남양연구소 디자인센터에서 첫 중형 럭셔리 세단 '제네시스 G70' 공식 출시 행사를 갖고 있다. 화성(경기)=김창현 기자
제네시스 G70는 '우아하면서도 역동적인 중형 럭셔리 세단'을 형상화했다.

제네시스 관계자는 "기품 있고 강인함이 느껴지는 외관, 품격과 기능성을 갖춘 실내 디자인을 적용했다"며 "소프트 터치로 마감된 소재와 최신 트렌드가 반영된 색상 등으로 고급감을 극대화했다"고 소개했다.

여기에 고속도로 주행보조 등 최첨단 주행지원 시스템인 '제네시스 액티브 세이프티 컨트롤'과 9개의 에어백, 액티브 후드 등 첨단 안전사양을 탑재했다.

'고객의 안전과 타협하지 않는다'는 제네시스 브랜드의 개발 철학을 반영했다는 게 회사 설명이다.

차체 측면부 핫스탬핑 적용과 구조용 접착제(152m) 사용 확대, 환형구조 차체 설계, 서브프레임 결합부분 강화, 엔진룸 스트럿바 탑재 등으로 동급 최고 수준의 고강성 차체 구조도 갖췄다.

또 카카오 인공지능 플랫폼을 활용한 서버형 음성인식 기술 등을 적용해 차별화된 편의성을 제공한다.

가솔린 2.0 터보, 디젤 2.2, 가솔린 3.3 터보 등 3종을 갖춰 다양한 고객 니즈에 대응할 수 있도록 구성했다. G70 디젤 2.2는 제네시스 브랜드의 첫 디젤 엔진 모델이기도 하다.

가솔린 3.3 터보의 경우 'G70 스포츠'로 별도 운영해 스포티한 감성을 더욱 부각시킨다는 전략이다.

판매가는 가솔린 2.0 터보 모델이 3750만~4295만원, 디젤 2.2 모델이 4080만~4325만원, 가솔린 3.3 터보 모델이 4490만~5180만원으로 책정됐다.

현대자동차가 15일 오전 경기도 화성시 남양연구소 디자인센터에서 첫 중형 럭셔리 세단 '제네시스 G70' 공식 출시 행사를 갖고 있다.  /화성(경기)=김창현 기자
현대자동차가 15일 오전 경기도 화성시 남양연구소 디자인센터에서 첫 중형 럭셔리 세단 '제네시스 G70' 공식 출시 행사를 갖고 있다. /화성(경기)=김창현 기자
제네시스 브랜드는 별도로 이날 저녁 서울 송파구 올림픽공원에서 일반 고객 1만명을 대상으로 'G70 ·서울 2017’ 글로벌 출시 행사를 연다.

제네시스 브랜드는 현대차가 2015년 11월 글로벌 럭셔리 자동차 시장을 겨냥해 공식 출범했다.

이번에 출시한 제네시스 G70와 G80, EQ900에 이어 2021년까지 대형 럭셔리 SUV(다목적 스포츠 차량) 등 3개 모델을 추가해 총 6종의 제품 라인업을 갖출 계획이다.

이밖에 제네시스 멤버십, 외장 복원 서비스 등을 운영해 고객 대상 명품 서비스를 제공하고, 올 연말 '수입차 1번지' 서울 강남구 영동대로에 브랜드 전용 공간인 '제네시스 전시관' 열어 맞불을 놓을 예정이다.

장시복
장시복 sibokism@mt.co.kr

머니투데이 산업1부 자동차물류팀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오늘의 주요뉴스



베스트클릭

실시간 급상승

10초

5분간 수집된 조회수 기준

오늘의 운세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