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머니투데이 트위터
통합검색

오늘의 증시

오늘의 증시
코스피 코스닥 원/달러
2339.17 827.84 1115.30
보합 15.72 보합 6.71 ▼5.1
메디슈머시대 (7/6~미정)
블록체인 가상화폐

포드 스포츠카 '2018 뉴 머스탱' 출시..4800만~6940만원

머니투데이 최석환 기자 |입력 : 2018.04.04 10:33
폰트크기
기사공유
'2018 뉴 머스탱' /사진제공=포드코리아
'2018 뉴 머스탱' /사진제공=포드코리아

포드코리아가 4일 서울 강남구에 있는 대치전시장에서 미디어 쇼케이스를 열고 ‘2018 뉴 머스탱’을 선보였다.

포드코리아 관계자는 "전면부 포니 엠블럼으로 유명한 머스탱은 1964년 최초 출시 이후 아메리칸 머슬카의 선두주자로, 50여년간 고출력과 토크의 퍼포먼스카로 두터운 마니아층을 형성하고 있는 모델"이라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머스탱은 전 세계적으로 900만대 이상의 누적 판매대수를 기록하며 베스트 셀링 스포츠카"라며 "국내에서도 공식판매 시작 이후 20여년간 수입 스포츠카의 선두주자로 자리매김해왔다"고 강조했다.

‘2018 뉴 머스탱’은 2015년 6세대로 교체된 올 뉴 머스탱 출시 이후 3년 만에 업그레이드된 모델이다. 우선 고유의 디자인 아이덴티티를 유지하면서도 더 스포티한 외관을 갖췄으며 더욱 역동적이면서도 안정감있는 첫 인상을 위해 엔진룸 공간을 최적화해 후드와 그릴을 낮췄다.

특히 포드 최초로 셀렉트시프트® 10단 자동변속기를 적용, 신속한 변속은 물론 저속에서도 응답성을 높여 역동적인 주행 성능을 구현했다. 또 1초에 1000회 작동하며 도로 조건 변화에 빠르게 속도로 반응하는 '마그네라이드 댐핑 시스템'을 통해 최적화된 주행감과 핸들링을 만들어냈다.

여기에 446마력, 45.1kg∙m(킬로그램·미터)의 토크를 자랑하는 5.0L V8 엔진은 브랜드 최초로 포트분사 방식과 직분사 방식이 결합돼 어느 회전 영역대에서도 최적의 엔진 성능을 발휘하고 소음과 진동도 획기적으로 줄었다.

5.0L GT 모델엔 6 피스톤 프론트 캘리퍼가 적용된 브렘보 브레이크 시스템 등이 포함된 GT 퍼포먼스 패키지가 장착돼 고출력 차량의 성능을 극대화했다.

'2018 뉴 머스탱'은 2.3L 에코부스트 모델과 5.0L GT 모델이 판매되며, 각각 쿠페와 컨버터블 바디를 선택할 수 있다. 판매가격은 2.3L 에코부스트 쿠페 4800만원·컨버터블 5380만원, 5.0L GT 쿠페 6440만원·컨버터블 6940만원이다.

정재희 포드코리아 대표는 “‘2018 뉴 머스탱’이 새롭게 선보이는 성능과 기술, 디자인을 통해 기존 고객은 물론 스포티하고 짜릿한 주행을 원하는 많은 고객들에게도 최고의 선택이 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2018 뉴 머스탱' /사진제공=포드코리아
'2018 뉴 머스탱' /사진제공=포드코리아

최석환
최석환 neokism@mt.co.kr

'시(詩)처럼 사는 삶(Deep Life)'을 꿈꿉니다. 그리고 오늘밤도 '알랭 드 보통'이 '불안'에 적어둔 이 글. <부유한 사람은 상인이나 지주가 아니라 밤에 별 밑에서 강렬한 경이감을 맛보거나 다른 사람의 고통을 해석하고 덜어줄 수 있는 사람이다>를 곱씹으며 잠을 청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오늘의 주요뉴스




베스트클릭

실시간 급상승

10.0초

5분간 수집된 조회수 기준

오늘의 운세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