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통합검색

실시간 속보

경제신춘문예 (~12.08)KMA 2017 모바일 컨퍼런스 (~11.23)
세상과 잘 사는법, 내가 잘 사는법 - 네이버 법률

[단독]개그맨 신종령, 홍대클럽서 특수폭행 혐의 체포

경찰 "철제의자 등으로 2명 폭행", 경찰관에 "인맥 동원해 가만두지 않겠다" 발언도

MT only 머니투데이 이보라 기자 |입력 : 2017.09.01 08:32|조회 : 50454
폰트크기
기사공유
개그맨 신종령/사진=머니투데이DB
개그맨 신종령/사진=머니투데이DB
MT단독지상파 코미디 프로그램 '개그콘서트' 등에서 활동하며 '간꽁치'로 유명한 개그맨 신종령씨(35)가 홍익대 인근 클럽에서 난동을 부리다 경찰에 붙잡혔다.

1일 경찰에 따르면 서울 마포경찰서는 특수폭행 혐의로 신씨를 이날 현행범 체포했다.

신씨는 이날 오전 5시20분쯤 서울 마포구 서교동의 한 힙합클럽에서 만난 A씨를 아무런 이유 없이 주먹으로 얼굴을 수차례 때리고 옆에 있던 철제 의자로 내리친 혐의를 받는다. 또 옆에서 말리는 B씨도 폭행한 혐의다.

신씨는 체포 당시 술에 취한 상태였다.

현장에 출동한 경찰에 의해 홍익지구대로 연행된 신씨는 지구대에서도 난동을 부린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에 따르면 신씨는 경찰관들에게 "내 모든 인맥을 동원해 너네들을 가만두지 않겠다. 아는 기자가 많다"고 발언한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 관계자는 "신씨에 대한 마약 검사는 안 했고 혐의 시인이나 부인 여부는 본격적인 조사에 들어가야 알 수 있다"며 "정확한 사건 경위를 파악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보라
이보라 purple@mt.co.kr

사회부 사건팀 이보라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오늘의 주요뉴스



종료된칼럼

베스트클릭

실시간 급상승

10초

5분간 수집된 조회수 기준

오늘의 운세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