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통합검색
김혜주 화가의 그림보따리 풀기 관련기사97

[김혜주의 그림 보따리 풀기] 코끼리 삼단-공동체의 의미

<101> 코끼리 삼단-공동체의 의미

김혜주 화가의 그림보따리 풀기 머니투데이 김혜주 화가 |입력 : 2017.06.17 08:05
폰트크기
기사공유
편집자주그림을 토해낸다는 것은 혼자만의 배설이 아닌 소통하는 일이다. 그림을 그리기 위해 옷 보따리, 책 보따리와 화구 보따리를 싸서 서울로 가출했던 그 어느 날. 이제 그때 쌌던 옷 보따리와 책 보따리와 화구 보따리를 풀어보려 한다. 독자들도 그 보따리를 함께 풀고 그 안에 무엇이 들었나 함께 보길 바란다.
[김혜주의 그림 보따리 풀기] 코끼리 삼단-공동체의 의미
아빠 코끼리 위에 엄마 코끼리, 엄마 코끼리 위에는 아기 코끼리.
아기 코끼리 위에 작은 새, 작은 새는 더 작은 새, 더 작은 새는 더 더 작은 새를 업네.
모두가 소중해.
보잘것없이 작은 코끼리는 뭉게구름과 파란 하늘을 품었네.
엄마 코끼리가 내어 뿜는 햇살은 아가에게서 받은 기쁨이지.
우리는 모두가 소중해.
[김혜주의 그림 보따리 풀기] 코끼리 삼단-공동체의 의미

  • 0%
  • 0%


오늘의 주요뉴스



종료된칼럼

베스트클릭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