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證, '해피투게더' 지구반바퀴 걸어서 기부

임직원 1400명 모바일 앱 통해 10m당 2.5원 적립 4만㎞ 달성…오프라인 걷기 이벤트도

머니투데이 김훈남 기자|입력 : 2018.10.29 10:21
이기사주소 : http://news.mt.co.kr/mtview.php?no=2018102909365617508&type=1

image
27일 서울 남산 안중근 의사 기념관에서 열린 해피투게더 걷기 기부 프로젝트에 참석한 삼성증권 임직원과 대학생봉사단 '야호' 단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삼성증권
삼성증권은 임직원 온·오프라인 걷기 기부 운동 '해피투게더' 프로젝트를 성공리에 진행했다고 29일 밝혔다.

'해피투게더' 프로젝트는 지난 15일부터 시작한 온라인 걷기 이벤트다. GPS 및 활동센서로 걸은 거리만큼 기부포인트를 적립하는 '빅워크' 앱을 이용, 10m 당 2.5원씩 적립했다. 임직원 1400명이 2주 만에 지구 반 바퀴인 4만㎞를 걸어 기부에 성공했다고 회사 측은 밝혔다.

지난 27일에는 삼성증권 임직원과 대학생 봉사단 '야호'(YAHO) 단원 등 120명이 참석, 남산 안중근 의사 기념관에서 국립극장까지 왕복 6㎞ 구간의 남산둘레길을 걷는 오프라인 행사를 진행했다.

최재호 삼성타운금융센터 주임은 "남산에서 아름다운 가을 정취를 느끼며 따뜻한 활동에 동참해 뜻깊었다"며 "오늘 행사를 통해 이웃에게 따뜻한 사회적 관심과 지원이 활발히 이뤄지길 바란다"고 소감을 밝혔다.

삼성증권은 온오프라인 이벤트를 통해 적립한 기부금으로 한국국제기아대책기구를 통해 저소득 가정에 연탄 및 방한용품을 전달하는 등 월동준비를 지원할 예정이다.